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中 2월 소비자물가 0.7%↑…6개월 만에 상승 전환

'디플레이션 우려' 중국 경제에 다소 숨통

中 2월 소비자물가 0.7%↑…6개월 만에 상승 전환
'디플레이션 우려' 중국 경제에 다소 숨통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기자 = 중국의 소비자 물가가 6개월 만에 상승세로 돌아섰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2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7% 상승했다고 9일 밝혔다. 1월과 비교해서는 1.0% 올랐다.
각각 0.3%와 0.7%인 로이터통신의 전문가 전망치를 모두 뛰어넘었다.
소비자물가지수가 상승한 것은 지난해 8월 이후 처음이다.
수요 부진과 부동산 침체, 지방정부 부채 문제로 신음하는 중국 경제에 다소 숨통이 트일 것으로 보인다.


중국은 작년 7월 2021년 이후 처음 디플레이션(deflation·경기 침체 속 물가 하락) 우려가 불거진 뒤 반짝 상승한 8월을 제외하고 물가가 지속해서 하락했다.
특히 1월 소비자 물가는 전년 동월 기준으로 0.8% 떨어져 14년여만에 최대 하락 폭을 기록, 우려를 키웠었다.
다만, 2월 생산자물가지수(PPI)는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했다.
로이터 전망치(-2.5%)보다 낙폭이 컸다.
anfour@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봉석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