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나솔’ 19기 광수, 충격의 ‘2차 오열 사태’..영숙 앞에서 ‘묵언수행’[Oh!쎈 예고]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서정 기자] ‘나는 SOLO(나는 솔로)’ 19기 광수가 영숙 앞에서 ‘묵언수행’을 하더니 급기야 2차 오열 사태를 일으켜, ‘솔로나라 19번지’에 파란을 몰고올 조짐이다.

ENA와 SBS Plus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는 오는 13일 방송을 앞두고 두 번째 데이트에 나선 모태솔로남녀들의 아슬아슬한 모습을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이번 예고편에서 상철과 또 다시 데이트를 하게 된 정숙은 상철과 식사 도중, “(모두) 영수님이랑 얘기해보고 싶어 한다”며 자신도 영수에게 관심이 있음을 은근히 드러낸다. 이에 상철은 “가서 (영수님과) 이야기하지, 왜 아무도 얘길 안 하지?”라고 애써 능청스럽게 상황을 넘기려 한다. 그러자 정숙은 “이제 할 거다”라고 갑자기 ‘강펀치’를 날리고, 상철은 말없이 밥만 먹어 살얼음판 같은 분위기를 형성한다.

그런가 하면, “사이버상으로 만나는 것도 견딜 수 있다”고 영자에게 어필했던 영수도 영자 앞에서 무거워진 모습을 보인다. 영수는 영자와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나는 독특하다’라고 (영자님이 모두에게) 표현을 하신 건데”라고 운을 뗀 후, “그거는 나이 차이보다도 문제가 더 큰 거였다”라고 조목조목 짚는다.



뒤이어, 영철-영숙-광수의 ‘2:1 데이트’ 현장에서는 무거운 침묵만이 흐른다. 이를 지켜보던 MC 송해나는 “너무 말이 없어…”라며 안타까워한다. 심지어 광수는 “표출할 게 있어야 할 것 같은데”라는 영숙의 질문에도 못 들은 척 ‘묵언 수행’을 이어가 데프콘-이이경-송해나 3MC을 경악과 충격에 몰아넣는다.

광수의 이해할 수 없는 행동에 송해나는 “왜 대답을 안 해?”라며 펄쩍 뛰고, 데프콘은 “무슨 일 있나?”라고 걱정한다. 잠시 후, 광수는 제작진 앞에서 돌연 주체할 수 없는 눈물을 쏟으며 오열을 한다. 과연 세 사람의 ‘2:1 데이트’에서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kangsj@osen.co.kr

[사진] ENA, SBS Plus 제공


강서정(kangsj@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