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전현무, 기안84 따라 마라톤 뛴다..여의도 낮술 포착 ('나혼산')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소영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가 눈앞에서 펼쳐진 전현무와 이장우의 팜유 회의(?) 돌입에 ‘질투84’ 모드를 발동한다. 그런 기안84에게 “질투가 넌 너무 많아”라고 책망하는 전현무. 이들의 삼각관계(?)가 공개될 본방송에 기대가 쏠린다.

오늘(8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 이경은)에서는 여의도 맛집에서 무지개 모임 임원(?) 전현무와 기안84가 ‘나 혼자 산다’의 앞날을 위해 건설적인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공개된다.

전현무는 여의도에서 녹화가 있을 때마다 아침을 먹었다는 단골 식당으로 기안84를 안내한다. 전현무의 단골 식당은 기안84가 좋아할 ‘할매니얼(할머니+밀레니얼)’ 맛집으로, 전현무는 “여러모로 기안84스러워서 소개하게 됐다”라며 기안84에게 ‘찐 단골 식당’을 전수한 이유를 밝힌다. 기안84는 시골 할머니가 만든 것 같은 북엇국과 고추장아찌 한 상에 행복해한다.

전현무는 “오늘 뛰려고 운동화도 신고 왔다”라며 올해 마라톤 대회에 참가할 기안84를 위해 페이스 메이커를 해주겠다고 약속한다. 마라톤 대회에서 함께 뛸 전현무와 기안84의 ‘현기형제’ 투 샷이 과연 성사될지 기대를 모은다.



그런 가운데, 기안84의 심기를 불편하게 만드는 전화 한 통이 걸려 온다. ‘팜유 막내’ 이장우의 전화로, ‘팜유 보디 프로필 프로젝트’ 중인 이장우는 ‘팜유 대장’에게 운동 현황을 보고한다. 그런데 전현무와 이장우의 화기애애한 통화가 길어지자, 기안84는 질투심을 표출하며 구시렁거린다. 전현무는 기안84의 방해 공작(?)에 “질투가 넌 너무 많아”라며 나무란다.

그런가 하면 기안84는 “이대로는 ‘못 참지’만 4년 더 해야 해요”라며 앞으로 ‘나 혼자 산다’에서 전현무와 같이 만들고 싶은 추억을 공유한다. 기안84의 이야기에 점점 빠져든 전현무는 열변을 토하기 시작, 뜻하지 않게 두 사람의 치열한 논쟁(?)이 펼쳐진다.

두 손을 모으고 ‘공손84’가 된 기안84와 감정을 추스르는 전현무의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과연 두 사람이 나눈 건설적인 이야기의 내용은 무엇일지 오늘(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제공


박소영(comet568@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