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주원X권나라 "'야한 사진관' 케미 유독 좋아, 음문석 샤워 중에도 영통 받아" ('정희')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연휘선 기자] 배우 주원과 권나라가 '야한 사진간' 출연진의 팀워크를 강조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약칭 정희)'에서는 주원과 권나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두 사람은 급성후두염으로 휴식을 취한 김신영 대신 DJ를 맡은 가수 나비와 함께 새 드라마 '야한 사진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야한 사진관'은 오직 죽은 자들을 위해 존재하는 귀객 전문 사진관의 까칠한 사진사와 열혈 변호사가 서늘한 밤 손님들과 생과 사를 오가며 펼치는 아찔하고도 기묘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주원이 귀객 전문 사진관 서기주, 권나라가 열혈 변호사 한봄 역을 맡아 오는 1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주원은 '야한 사진관'에 대해 "이렇게 분위기 좋은 촬영장이 없었다. 티가 날 것 같다"라고 강조했다. 권나라 또한 "밥도 같이 먹고 촬영 없을 때에도 연락했다"라고 거들었다. 이에 주원은 "음문석 배우가 같이 출연하는데 샤워할 때 영상통화를 걸어도 받더라”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함께 출연한 걸그룹 쥬얼리 출신의 배우 박정아와 신인 배우 유인수가 실시간으로 문자를 보내기도 했다. 박정아는 "주원 씨는 너무 멋있고, 권나라 씨는 너무 예쁘고 두 분 너무 착하다. '야한 사진관' 최고의 드림팀"이라고 평했다. 그런가 하면 유인수는 주원과 권나라에 대해 "어딜 내놔도 자랑스럽기만 한 형과 누나"라며 자신에 대한 자랑을 부탁해 웃음을 더했다. 

'야한 사진관'은 오는 11일 밤 10시 지니TV, ENA에서 첫 방송된다. / monamie@osen.co.kr

[사진] MBC 라디오 유튜브 채널 '므흐즈(Mhz)' 제공.


연휘선(monamie@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