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박애리 "♥팝핀현준 나 만나 편하게 산다? 그 반대" [화보]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연휘선 기자] 댄서 팝핀현준과 국악인 박애리 부부가 결혼 14년 차에도 변함 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6일 잡지사 우먼센스 측은 팝핀현준, 박애리 부부와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앞서 두 사람은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약칭 금쪽상담소)'에 동반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공개된 인터뷰에서 팝핀현준은 "방송 이후 지인들에게 사과 연락을 많이 받았다"며 "그동안 저에 대해 오해를 했었다는 내용이 대부분이었다"고 방송 후일담을 전했다. 

이에 박애리는 "남편이 저를 만나 인생을 편하게 산다는 이야기를 들을 때마다 속상했다"며 "반대로 내가 남편을 잘 만나서 삶에 안정을 찾은 것"이라고 팝핀현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올해 결혼 14년차를 맞이한 두 사람은 여전히 신혼 같은 결혼 생활을 이어간다고 말했다. 박애리는 "주변에서 흔히 말하는 권태기를 느껴본 적이 없다"며 "서로를 향한 배려는 물론 빠른 수긍과 표현이 화목한 가정을 유지하는 비결"이라고 설명했다.

팝핀현준 또한 "처음부터 신혼은 2년까지라는 말을 믿지 않았다"며 "사회가 규정한 틀에 끼워 맞추다 보면 갈등을 빚는 거 같다. 우리 부부만의 기준을 세워 지내다 보니 언제나 신혼처럼 산다"고 덧붙였다.

이어 팝핀현준은 아내와의 첫 만남을 회상하며 "아내에게 첫눈에 반해서 더 조심스럽게 접근했다"며 "아내가 처음 만났을 때 입었던 옷과 그날의 분위기가 여전히 선명하다"고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 monamie@osen.co.kr

[사진] 우먼센스 제공.


연휘선(monamie@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