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로얄로더’이지훈, 재벌가 후계자 노린다

[OSEN=김채연 기자] 이지훈이 강오 그룹의 후계자가 되기 위한 여정을 시작했다.

지난 28일 공개된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로얄로더' 1, 2회에서는 숨 막히는 인물들의 서사가 펼쳐졌다. 높은 곳을 올라가기 위한 한태오(이재욱 분)와 강오 그룹의 혼외자 강인하(이준영 분)가 서로 동맹을 맺어 성공을 위한 발걸음을 뗐다. 

강성주 역을 맡은 이지훈은 상생협력센터 프로젝트를 이용해 채동욱(고창석 분)과 손을 잡고 이야기를 그려갔다. 특히 상생협력센터가 성공적으로 진행되었음을 암시하며 2회가 마무리되었고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지훈은 극 중 따뜻한 미소 속에 감춰져 있는 카리스마와 더불어 치밀한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더욱 다가갈 예정이다. 과연 이지훈은 강오 그룹을 손에 쥘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로얄로더’는 매주 수요일 2편씩 공개된다. /cykim@osen.co.kr

[사진]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김채연(cykim@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