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슈퍼화요일] 바이든 "트럼프는 민주주의 파괴할 것…함께 싸워야"

'민주주의 수호하고, 개인의 자유와 투표·시민권 위해 일어서야 하는 순간"

[슈퍼화요일] 바이든 "트럼프는 민주주의 파괴할 것…함께 싸워야"
'민주주의 수호하고, 개인의 자유와 투표·시민권 위해 일어서야 하는 순간"

(워싱턴=연합뉴스) 강병철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이른바 슈퍼화요일 경선에서 압승하면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의 재대결이 사실상 확정되자 "트럼프가 우리를 첫 임기 때처럼 혼란, 분열, 어둠으로 끌고 가도록 허용할 것인가"라고 반문하면서 지지층 결집에 나섰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성명을 통해 "트럼프는 불만과 욕심에 의해 움직이며 미국 국민이 아닌 자신의 복수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4년전 나는 트럼프가 미국에 야기하는 실존적인 위협 때문에 출마했다"면서 "그는 우리 민주주의를 파괴하고 여성이 자신의 보건 관련 결정을 내릴 수 있는 근본적 자유를 빼앗기 위해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부자를 위해 수십억 달러의 추가 감세안을 통과시킬 것"이라면서 "그는 권력을 잡기 위해 무엇이든 말하거나 행동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의 각 세대는 민주주의를 수호하고, 개인의 자유와 투표·시민권을 위해 일어서야 하는 순간에 직면하게 된다"면서 "자유롭고 공정한 미국을 믿는 모든 민주당원, 공화당원, 무소속 유권자에게 지금이 그때"라고 말했다.


이어 "이것은 우리의 싸움이며 우리는 함께 이길 것"이라고 밝혔다.
solec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강병철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