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상승 질주 나스닥, 애플·테슬라 약세에 '주춤'…파월 발언 주목(종합)

나스닥 이틀간 2% 하락…애플, 5거래일↓·테슬라 하루 4%↓ '매그니피센트 7' 이날 하루에만 시가총액 311조원 사라져 씨티 "기술주 강세 포지셔닝 3년 내 최고" 하락 가능성 경고

상승 질주 나스닥, 애플·테슬라 약세에 '주춤'…파월 발언 주목(종합)
나스닥 이틀간 2% 하락…애플, 5거래일↓·테슬라 하루 4%↓
'매그니피센트 7' 이날 하루에만 시가총액 311조원 사라져
씨티 "기술주 강세 포지셔닝 3년 내 최고" 하락 가능성 경고

(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애플과 테슬라를 포함한 거대 기술기업들이 5일(이하 현지시간)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뜨거운 랠리를 펼쳐온 나스닥지수는 이틀 동안 2% 떨어졌다.
이날 뉴욕증시는 특히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의 6~7일 의회 출석을 앞둔 상황에서, 또한 경제 지표들이 엇갈리는 경제 전망을 제시하는 가운데 약세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이날 나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65% 떨어진 15,939.59로 장을 마감했다. 전날 0.41% 하락에 이어 이틀 연속 내렸다.


S&P 500지수는 1.02%,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도 1.04% 각각 내렸다.
최근 수개월 동안 뉴욕증시의 랠리를 주도해온 '매그니피센트 7' 종목은 이날 하루에만 시가총액이 모두 합해 2천330억달러(311조원) 사라졌다고 마켓워치가 추산했다.
이날 나스닥지수는 개장 초부터 주요 기술주들의 악재로 인해 약세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애플은 올해 첫 6주 동안 중국 내 판매량이 이례적인 할인 행사에도 작년 동기 대비 24% 줄었다는 소식에 힘을 쓰지 못했다. 애플의 중국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도 2위(19%)에서 4위(15.7%)로 내려앉았다.
애플 주가는 이날도 2.84% 하락하며 5거래일 연속 떨어졌다.
테슬라도 독일 공장이 사보타주(파괴공작)로 추정되는 공격을 받아 적어도 다음 주 초까지 가동이 중단될 것이라는 소식에 큰 폭으로 떨어졌다.
테슬라 주가는 3.93% 내린 180.74달러에 마감했다. 전날 약 7% 급락에 이어 이틀 동안 시가총액이 100조원 넘게 증발했다.
테슬라는 수요 악화로 올해 들어 낙폭이 27%에 달한다.
반도체기업 AMD도 미국 상무부가 인공지능(AI) 반도체 수출에 제동을 걸었다는 소식에 하락했다.
이전 3거래일 연속 급등세를 탄 AMD의 주가는 이날에는 장중 3% 이상 내리다 0.11% 약보합으로 장을 마쳤다.
이처럼 대부분의 주요 기술주가 약세를 보인 상황에서 엔비디아는 0.86% 오르며 4거래일 연속 올랐으며, 인공지능(AI) 열풍의 수혜주인 서버제조업체 슈퍼마이크로컴퓨터도 1.53% 오르며 최근 초강세를 이어갔다.
일부 전문가는 기술주 매도세가 지난해 56% 상승 이후 최근까지 오름세가 유지된 데 대한 이익 실현의 결과로 풀이하기도 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씨티그룹 전략가인 크리스 몬터규는 기술주 강세 포지셔닝이 3년 내 최고 수준에 이르렀다며 하락 위험이 커졌다는 입장을 내놓았다고 블룸버그가 전했다.
슬레이트스톤 웰스의 케니 폴카리도 "나무는 하늘까지 자라지 않는다"며 일부 투자자 사이에 자신들이 부여한 '높은 가치평가'에 실제로 기업들이 부응할지 우려하기 시작했다고 짚었다.
반면, 트루이스트 어드바이저리 서비스의 키스 러너는 "투기의 여지가 있고 기술 부문이 잠시 숨을 돌릴 수 있지만 거품은 보이지 않는다"며 수익 추세는 여전히 강하고 새로운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고 말했다.
블룸버그는 파월 의장의 6일 하원, 7일 상원 출석이 예정된 점과 함께 기업들의 신규 주문과 비즈니스 활동이 회복되고 있지만 서비스 부문은 냉각되는 등 경제 지표들이 엇갈리는 점도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cool21@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국기헌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