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주지훈X한효주 '지배종' 4월 10일 공개..전세계 사로잡을까 [공식]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세계적인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지배종'(연출: 박철환/ 각본: 이수연/ 출연: 주지훈, 한효주, 이희준, 이무생, 김상호, 전석호, 박지연/ 제공: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작: ㈜아크미디어, ㈜에이스팩토리)이 4월 10일 공개 확정과 함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지배종'이 오는 4월 10일 공개를 확정했다. '지배종'은 2025년 새로운 인공 배양육의 시대를 연 생명공학기업 BF의 대표 ‘윤자유’(한효주)와 그녀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한 퇴역 장교 출신의 경호원 ‘우채운’(주지훈)이 의문의 죽음과 사건들에 휘말리며, 배후의 실체를 쫓는 서스펜스 스릴러 드라마이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대한민국 시리즈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인공 배양육’이라는 소재를 전면에 드러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인공 배양육의 시대, 함께 하시겠습니까?”라는 카피와 함께 이를 만들어낸 세계적인 생명공학기업 ‘BF’(Blood Free)그룹의 로고가 선명히 새겨진 배양육이 만들어지는 모습은 향후 펼쳐낼 '지배종'의 참신한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이번 '지배종'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이유는 '비밀의 숲' 시리즈, '라이프', '그리드' 등을 통해우리 사회의 본질과 시스템의 문제를 날카롭게 짚어내는 메시지까지 모두 담아내며 장르물의 새 역사를 쓴 이수연 작가가 극본을 맡았기 때문.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인공 배양육’이라는 신선한 소재 위에 켜켜이 쌓은 서스펜스와 스릴로 새로움과 재미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다는 목표다. 연출은 '그리드'를 통해 섬세하고 긴장감 넘치는 연출력을 선보였던 박철환 감독이 맡았다. 



여기에 '킹덤' 시리즈와 영화 '신과함께' 1, 2편으로 국내외 팬들을 사로잡으며 탄탄한 연기력과 대중성을 모두 겸비한 주지훈이 테러 사건의 배후를 쫓는 퇴역 군인 출신 경호원 ‘우채운’ 역을 맡았고 작년 전 세계를 뜨겁게 달군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무빙'을 통해 대종상 시리즈 여우상을 거머쥔 한효주가 거대 생명공학기업 ‘BF’그룹 대표 ‘윤자유’ 역을 맡아 극을 이끌 예정이다. 또한 '살인자o난감', '황야' 등을 통해 매번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고 있는 이희준이 ‘BF’그룹을 장악하고 싶은 국무총리 ‘선우재’ 역을 맡아 극의 긴장감을 높일 예정이다. 

‘BF’그룹을 이끄는 이들의 면면 역시 화려하다. '시민덕희' , '마에스트라'에서 존재감을 뽐내며 대중들을 사로잡은 이무생이 ‘윤자유’의 20년지기 친구이자 ‘BF’그룹을 함께 창립한 연구소장 ‘온산’ 역을 맡았고 '유괴의 날', '변론을 시작하겠습니다'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깊은 몰임감을 선사하는 김상호는 인공 배양육의 핵심 기술을 개발한 생명공학 박사 ‘김신구’ 역을, '범죄도시 3', '무빙' 등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전석호가 ‘BF’그룹의 IT 전문가 ‘서희’ 역을, '붉은 단심', '비밀의 숲 2'를 비롯해 다양한 공연에서 활약을 선보이고 있는 박지연이 ‘BF’그룹 기획실장 ‘정해든’ 역을 맡았다.

/nyc@osen.co.kr

[사진] 디즈니+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