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박명수“유재석보다 많이 벌 때도 있어, 한 달7억 수익” (사당귀)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박명수가 전현무의 2개 프로그램을 뺏아오겠다고 선전포고를 날린다.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연출 안상은/이하 ‘사당귀’)는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기 위한 대한민국 보스들의 자발적인 역지사지 X 자아성찰 프로그램. 지난 회 최고 시청률 7.8%로 95주 연속 동 시간대 전 채널 예능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오늘(3일) 방송되는 ‘사당귀’에서 ‘예능계 거성’ 박명수와 ‘예능계 미다스 손’이자 ‘예능계 양대 산맥’이라 불리는 김태호, 나영석 PD의 만남이 그려진다.

최근 촬영에서 특히 박명수가 “전현무의 프로그램을 2개 뺏겠다”라며 선전포고해 그 사연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박명수는 2월 브랜드 평판 순위를 하나하나 뜯어보며 평판에 민감한 스타의 면모를 보여줘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박명수는 “전현무가 9개를 해?”라며 본인의 고정 프로그램이 3개인 반면 전현무의 고정 프로그램이 9개라는 사실에 경악한다고. 결국 위기의식을 느낀 박명수는 “현무 꺼 2개, 숙이 꺼 1개 뺏어서 최대 8개까지 늘려보자”라며 8개 고정 프로그램을 향한 야망을 불태운다고 해 전현무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와 함께 박명수와 전현무가 아이유 신곡 챌린지에 참여하며 때아닌 아이유 쟁탈전을 벌인다고. 그도 그럴 것이 최근 박명수는 아이유의 ‘관객이 될게’ 챌린지에, 전현무는 아이유의 ‘홀씨’ 챌린지에 도전한 바 있다. 이에 두 사람은 아이유가 SNS에 단 댓글로 실랑이를 벌이는가 하면, 전현무가 박명수에게 “챌린지할 때 시그니처 안무는 꼭 따라 해줘야 한다”라며 챌린지 꿀조언을 전수하는 등 너나 할 것 없이 아이유와의 돈독한 우정을 자랑한다고. 무엇보다 최근 아이유가 박명수의 웹 예능에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어 이 기세를 몰아 박명수가 공공연히 드러냈던 아이유와의 고척돔 공연을 진짜 개최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폭발한다.

그런가 하면 박명수가 ‘무한도전’ 출연 당시의 수익을 밝혀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킨다. 박명수는 “’무한도전’으로 최고 전성기 시절, 고정 프로그램을 12개까지 했다”라고 말한 것. 여기에 “그 당시 광고까지 하면 한 달 최대 7억까지 벌었다”라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 이에 전현무가 “그럼 재석이 형보다 많이 벌었겠다”라고 궁금증을 드러내자, 박명수는 “그럴 때도 있었지만 그때는 (프로그램이 너무 많아) 정신만 없고 지금이 낫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한다고. 박명수의 야망남 선언은 오늘(3일) 저녁 ‘사당귀’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40분 방송.

/nyc@osen.co.kr

[사진] KBS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