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中랴오닝함, 1년간 개조 마치고 시범 운항…전투용 항모로 변신

갑판에 차세대 스텔스 전투기 J-35 모형도…함재기 편대 추가될 듯

中랴오닝함, 1년간 개조 마치고 시범 운항…전투용 항모로 변신
갑판에 차세대 스텔스 전투기 J-35 모형도…함재기 편대 추가될 듯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기자 = 중국의 첫 항공모함 랴오닝함이 1년간의 개조 작업을 마치고 해상 시범 운항에 들어갔다고 친중 매체 문회보가 1일 보도했다.
이 매체가 공개한 사진들에는 랴오닝함이 전날 예인선 도움을 받아 랴오닝성 다롄조선소를 나서는 모습이 담겼다.
지난해 2월 28일 보수와 업그레이드 작업을 위해 조선소에 들어간 지 꼭 1년 만의 항해다.
오는 9일까지 시운전을 마친 뒤 랴오닝함 역할은 훈련용 항모에서 전투용 항모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랴오닝함 비행갑판에는 차세대 스텔스 전투기 J-35와 J-15 함재기 실물 크기 모형도 목격됐다.


익명을 요구한 전문가는 중국 관영 영자지 글로벌타임스에 "1년에 걸친 개조 작업은 랴오닝함에 단순한 유지보수가 아닌 복잡한 업그레이드가 적용됐음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이 전문가는 "J-35 모형이 등장한 것은 랴오닝함 함재기 편대에 이 기종이 추가될 가능성이 있음을 나타낸다"고 덧붙였다.
랴오닝함뿐 아니라 중국의 두 번째와 세 번째 항모 산둥함과 푸젠함에도 J-35가 탑재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렇게 되면 항모의 전투 능력이 크게 증강될 수 있을 것으로 중국 해군은 기대하고 있다.
anfour@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봉석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