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스트로 진진·윤산하, 뮤지컬 '사랑의 불시착' 성료.."아로하에 감사"

[OSEN=김채연 기자] 그룹 아스트로(ASTRO, 판타지오 소속) 진진, 윤산하가 뮤지컬 '사랑의 불시착'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진진과 윤산하는 지난 28일 일본 도쿄 요미우리홀에서 열린 뮤지컬 ‘사랑의 불시착’(제작사 에이투지엔터테인먼트, 아스틴카멜{구: T2N미디어} 일본 후지 TV)에서 각각 구승준, 리정혁 역을 맡아 관객들을 만났다.

‘사랑의 불시착’은 tvN 드라마 역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드라마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와 북한 장교 리정혁의 특급 러브스토리를 담은 작품이다. 이번 프리미어 월드투어는 지난 2022년 국내 초연된 뮤지컬 공연을 월드투어 버전으로 제작해 시작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극 중 진진은 영국 국적의 사업가 구승준 역을, 윤산하는 윤세리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 역으로 분했다. 진진은 구승준 특유의 능글스러운 성격과 섬세한 감정 연기를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관객들의 몰입감을 높였다. 윤산하 역시 안정적인 연기력과 보컬로 리정혁의 감정선을 섬세하게 담아내며 극을 이끌어갔다.



마지막 공연까지 뜨거운 환호성을 받으며 마무리한 진진과 윤산하는 29일 소속사 판타지오를 통해 소감을 밝혔다. 먼저 진진은 "일본에서 뮤지컬을 하면 많은 분들이 와주실까 하는 고민을 많이 했는데, 너무 많은 분이 와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많은 활동으로 찾아뵐 예정이니 기대 많이 해주시고 '사랑의 불시착' 많이 사랑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아로하 좋아해요"라고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윤산하도 "처음 연습하기 전에는 '할 수 있을까'라는 여러 가지 생각을 많이 했는데 벌써 마지막 공연이라니 실감이 나지 않는다. 제가 많이 지쳐있는 시기에 이 작품을 만났는데 '사랑의 불시착' 덕분에 많이 성장할 수 있었던 것 같다. 도와주신 모든 배우분들 , 스태프분들 감사드린다고 말씀드리고 싶고 우리 아로하도 고마워요!"라고 감사의 소감을 밝혔다.

뮤지컬 '드림하이'로 뮤지컬 무대를 처음 밟은 진진은 '겨울나그네', '사랑의 불시착'까지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뮤지컬 배우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다지고 있다. 윤산하 역시 '알타보이즈'에 이어 이번 '사랑의 불시착'으로 한층 성장한 역량을 선보였다. 진진과 윤산하가 앞으로 어떤 행보로 올해를 가득 채울지 관심이 집중된다. /cykim@osen.co.kr

[사진] 판타지오


김채연(cykim@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