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中 베이징에도 판다사육시설 들어선다…내년 1차 완공

中 베이징에도 판다사육시설 들어선다…내년 1차 완공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기자 = 중국의 수도 베이징에도 판다 전용 사육시설인 판다기지가 내년 들어설 예정이다.
29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베이징시 팡산구는 전날 칭룽호삼림공원에서 자이언트판다국가보호연구센터 베이징기지 착공식을 열었다.
팡산구는 내년 완공을 목표로 63㏊(헥타르·1만㎡) 규모 시설에 판다 40마리를 수용하는 1단계 공사에 나섰다.
판다문화교류센터와 레서판다 및 황금원숭이 생활시설도 마련된다.
2, 3단계 공사까지 완료되면 133㏊ 규모 기지에서 생활하는 판다는 총 50마리로 늘어난다.
칭룽호삼림공원은 뛰어난 생태자원과 무성한 초목을 갖춰 판다가 생활하기 적합하다는 점 때문에 기지로 낙점됐다.


교통이 편리해 베이징 과학연구자원을 동원할 수 있다는 점도 강점으로 꼽혔다.
지난해 한때 중국 소셜미디어(SNS)상에는 올해 한국에서 중국으로 옮겨지는 판다 푸바오가 베이징기지로 보내질 것이라는 소문이 돌았었다.
하지만 해외에서 태어난 뒤 반환되는 판다는 부모 고향으로 돌아가는 것이 관례여서 귀추가 주목된다.
푸바오 부모 고향은 쓰촨성 비펑샤기지다.
최근 외교 소식통은 푸바오가 4월 초 청두행 비행기를 타게 된다면서 최종 도착지는 쓰촨성 워룽중화자이언트판다원(臥龍中華大熊猫苑) 선수핑(神樹坪)기지라고 전했다.
anfour@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봉석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