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권유리 "'돌핀', 나에게 있어 도전...최대한 NO 메이크업" [Oh!쎈 현장]

[OSEN=지형준 기자]배우 권유리가 질문에 답을 하고 있다. 2024.02.26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배우 권유리가 질문에 답을 하고 있다. 2024.02.26 /jpnews@osen.co.kr


[OSEN=유수연 기자] 권유리가 '돌핀' 연기 비하인드를 전했다.

26일 서울 자양동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는 영화 ‘돌핀’ 기자간담회가 진행된 가운데, 감독 배두리, 배우 권유리, 현우석, 길해연, 박미현이 참석했다.

‘돌핀’은 삶의 변화가 두려운 30대 여성이 우연히 발견한 즐거움을 통해 용기를 얻어 세상으로 튀어 오르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가수와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권유리가 주인공 ‘나영’ 역으로 분했다.

권유리는 캐릭터 연기 비하인드에 대해 "처음 시나리오를 접했을 때는 겉으로 비춰지는 권유리와 작품의 저와 거리감이 있지 않을지 두려움이 컸다. 하지만 감독님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당시 권유리가 가지고 있는 고민의 지점이나 내색하지 않은 저의 고민과 생각이 나영과 닮아 있는 부분이 꽤 많이 있더라"라고 운을 뗐다.



이어 "다만 그것을 어떻게 효과적으로 표현할 수 있을까에 대해서도 고민을 많이 했다"라며 "일단 나영이라는 캐릭터와 돌핀을 대하는 것이 저에게는 도전이기는 했지만, 일단 어떤 걸 하려는 것을 가장 하지 말아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냥 나영이로서 잘 스며들어서 살아갈 수 있고, 그게 잘 보이는 게 나영스러운 것으로 생각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그래서 최대한 꾸밈을 덜 하려고 했다. 메이크업을 최대한 덜어내고, 민낯으로 나올 수 있게 신경 썼다. 의상들도 서촌에서 살법한 나영이의 모습이 드러났으면 하는 마음으로 생활감이 묻어나는 외면적인 모습에 중점을 두고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러다 보니 금세 접점이 눈에 보이더라. 새로운것에 낯설음을  가진 권유리와, 이후 달라지고 성장하는 캐릭터의 지점들이 잘 담겼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돌핀’은 오는 3월 13일 극장 개봉 예정이다.

/yusuou@osen.co.kr

[사진] OSEN DB


유수연(jpnews@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