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엔하이픈 “월드투어 잘 마무리..더 성장한 모습 보일 것” 앵콜콘 소감 [Oh!쎈 현장]

[사진] 빌리프랩 제공

[사진] 빌리프랩 제공


[OSEN=김채연 기자] 엔하이픈이 서울 앵콜 콘서트를 진행하는 소감을 전했다.

엔하이픈(제이, 희승, 제이크, 니키, 선우, 정원, 성훈)은 23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KSPO DOME(체조경기장)에서 월드투어 앙코르 공연 ‘ENHYPEN WORLD TOUR ‘FATE PLUS’ IN SEOUL’(이하 ‘FATE PLUS’)를 개최했다.오늘(20일) 공연을 시작으로 24, 25일까지 사흘간 진행되는 이번 공연의 경우 3회 모두 오프라인과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동시 진행돼 아쉽게 공연장에 오지 못하는 엔진(ENGENE.팬덤명)도 현장의 열기를 함께 나눌 수 있었다.

두 번째 월드투어 ‘ENHYPEN WORLD TOUR ‘FATE’’(이하 ‘FATE’)로 서울, 일본, 미국, 아시아 12개 도시에서 18회 공연을 개최한 엔하이픈은 앙코르 콘서트인 ‘FATE PLUS’로 다시 서울에서 팬들을 만나게 됐다. 이번 서울 공연은 당초 2회(24~25일) 공연으로 예정됐으나, 입장권이 금세 매진됨에 따라 23일 회차가 추가됐는데 추가 공연의 입장권 역시 순식간에 동나며 엔하이픈의 확장된 인기를 확인시켰다.

이날 엔하이픈은 오프닝 곡 ‘Drunk-Dazed’를 시작으로 ‘Blockbuster (액션 영화처럼)’ 무대까지 한번에 이어갔다.



무대가 끝난 뒤 리더 정원은 “작년 7월 말에 ‘FATE’ 첫 투어를 시작했는데 무사히 투어를 마치고 돌아왔다”고 인사했고, 각자 멤버들은 소개와 함께 팬들에게 안부를 전했다. 특히 선우는 손을 크게 돌리며 “엔진(팬덤명) 안녕하세요. 선우예요. 보고싶었어요”라고 애교를 보여주기도.

이어 정원은 “엔진분들의 힘찬 응원 덕분에 일본, 미국, 아시아 투어까지 마칠 수 있었다”며 “서울에서 업그레이드 된 ‘FATE PLUS’를 보여드릴 수 있어서 감사하다. 뜨거운 엔진들 덕분에 3회차를 할 수 있었다. 쉽지 않은데 너무 감사하다”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다음으로 제이는 “저희가 무대 위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다”고 했고, 제이크는 “저희도 한층 더 성장한 만큼, 엔진 분들도 더 성숙해져 왔겠죠? 어떤 게 준비가 됐죠?”라고 물었다. 이에 성훈은 “저희가 무대 중간에 엔진 분들에게 다가가는 시간이 있다. 서로 앞사람을 밀지말고 열심히 즐겨달라”고 했고, 니키는 “너무 신이 난다싶으면 맘껏 일어나서 소리를 질러도 된다”며 호응을 유도했다.

한편, ‘FATE PLUS’는 서울 공연 이후 오는 4~5월 애너하임, 오클랜드, 터코마, 로즈몬트, 벨몬트 파크 등 미국 5개 도시에서 개최된다.

/cykim@osen.co.kr

[사진] 빌리프랩


김채연(cykim@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