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北 선전용 유튜브 채널 ‘평양 유미’ 돌연 삭제”

유튜브 채널 'Olivia Natasha- YuMi Space DPRK daily' 캡처
지난해 폐쇄됐다 최근 활동을 재개한 북한 유튜버 ‘유미’의 새 채널이 이번에는 돌연 삭제됐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22일 보도했다.


RFA는 북한 체제를 선전하는 유튜브 채널 ‘올리비아 나타샤’(아이디 Olivia_Natasha)에 지난 21일 오후(현지시간) 접속하자 “죄송합니다. 이 페이지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라는 문구가 떴다고 전했다.

이는 채널 소유주가 직접 계정을 삭제한 경우 나오는 안내 문장이라는 게 RFA의 설명이다. 22일 오전까지만 해도 접속할 수 있었지만, 오전 11시쯤부터 접속이 불가능해졌다고 한다.

이 채널에는 자신을 ‘평양에 사는 유미’라고 소개하는 여성이 북한 유원지에서 놀이기구를 즐기거나, 승마나 발레를 배우는 등 일상을 영어로 소개하는 영상들이 공개됐다.



앞서 구글은 지난해 6월 유미의 유튜브 채널인 ‘유미의 공간’을 비롯해 북한 유튜브 채널을 서비스 약관 위반 등을 이유로 폐쇄했다. 그러나 유미는 7월 중순 새 채널을 개설하고 비정기적으로 영상을 올렸다. 가장 최근 영상은 지난달 4일 올라왔으며, 영상에는 유미가 가족들과 함께 새해를 맞이하는 모습이 담겼다.

북한 선전용 유튜브 채널 '올리비아 나타샤' 채널이 삭제됐다. 사진 RFA 캡처
RFA는 이번 채널 삭제가 ‘강제 폐쇄’된 것은 아니라고 했다. “해당 계정은 유튜브 서비스 약관 위반으로 인해 해지되었습니다”라는 안내 문구가 표시됐지만 이번에는 이러한 공지가 없기 때문이다.

앞서 국가정보원은 해당 채널에 대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접속 차단을 위한 조치를 요청한 바 있다.




배재성(hongdoya@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