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딱 보면 악역인데..'멱살' 정웅인X윤제문, 조력자일까 훼방꾼일까

KBS 제공

KBS 제공


[OSEN=장우영 기자] ‘멱살 한번 잡힙시다’ 배우 정웅인과 윤제문의 압도적 포스가 담긴 스틸이 공개됐다.

오는 3월 첫 방송 예정인 KBS2 새 월화드라마 ‘멱살 한번 잡힙시다’(극본 배수영, 연출 이호 이현경, 제작 몬스터유니온, 프로덕션H) 측은 19일 대기업 회장과 국회의원 역으로 각각 분한 정웅인(설판호 역)과 윤제문(모형택 역)의 스틸을 공개했다.

‘멱살 한번 잡힙시다’는 나쁜 놈들 멱살 잡는 기자와 나쁜 놈들 수갑 채우는 강력팀 형사가 연이어 터진 살인사건을 함께 추적하며 거대한 소용돌이에 빠지는 멜로 추적 스릴러로 ‘2020 지상최대공모전’ 웹소설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동명의 네이버시리즈 ‘오아뉴-멱살 한번 잡힙시다’(작가 뉴럭이)가 원작이다.

정웅인은 극 중 무진그룹 회장이자 설우재(장승조 분)의 아버지 설판호 역을 맡았다. 독실한 기독교 신자로 교회 모임까지 직접 만든 설판호는 막강한 인맥을 소유한 인물이기도 하다. 스틸 속 정웅인은 인자한 미소와 매섭고도 중후한 눈빛을 통해 대기업 회장으로 완벽하게 몰입한 모습이다. 자식 문제 앞에선 약해지는 아버지이자 노련한 경영인의 면모를 모두 풀어낼 정웅인의 열연이 기대된다.



그런가 하면 윤제문은 국회의원 모형택 역을 연기한다. 모형택은 대중들의 막강한 지지를 바탕으로 권력의 실세이자 호감도까지 높은 인물. 한 살인사건을 통해 서정원(김하늘 분), 김태헌(연우진 분)과 불편한 만남이 계속된다. 스틸 속 윤제문은 묵직한 카리스마와 여유 넘치는 분위기로 당 대표를 맡은 국회의원의 포스를 드러냈다. 윤제문은 자신이 가진 명예를 지키기 위해 주저 없이 행동하는 모형택을 심도 있게 그려낼 전망이다.

김하늘, 연우진, 장승조와 함께 정웅인과 윤제문이 뿜어낼 시너지로 인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이 날로 고조된다. 이들은 스토리 전개에 중추적인 역으로 극에 무게감과 완성도를 높일 예정이다. 연이어 일어나는 사건 해결을 위한 조력자가 될지 아니면 훼방꾼이 될지, 그들이 숨긴 서사에도 관심이 모아진다.

거대한 소용돌이 속 명품 배우 정웅인과 윤제문의 믿고 보는 연기까지 더해진 KBS2 새 월화드라마 ‘멱살 한번 잡힙시다’는 3월 첫 방송 예정이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