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8.4% '밤피꽃' 후속은 김남주x차은우..'원더풀 월드' 첫 투샷 공개

MBC 제공

MBC 제공


[OSEN=장우영 기자] ‘원더풀 월드’ 김남주와 차은우의 첫 투샷이 공개됐다. 2024년 최고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두 사람이 만들어내는 묵직한 여운이 눈길을 끈다.

'밤에 피는 꽃' 후속으로 오는 3월 1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기획 권성창, 연출 이승영 정상희, 극본 김지은, 제작 삼화네트웍스)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다. 드라마 ‘트레이서1,2’, ‘보이스2’를 통해 몰입도 높고 감각적인 연출로 호평받은 이승영 감독과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 ‘청담동 스캔들’ 등에서 탁월한 필력과 쫀쫀한 전개를 선보인 김지은 작가가 의기투합했으며, 6년 만에 드라마에 복귀한 김남주(은수현 역)와 파격 연기 변신을 예고하는 차은우(권선율 역)의 만남이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원더풀 월드' 측이 극 중 김남주와 차은우의 흥미로운 관계성이 엿보이는 첫 투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김남주는 심리학과 교수이자 작가로 사회에서 성공해 완벽한 가정에서 행복한 나날들을 보냈지만 어느 날 어린 아들을 잃고 살인범을 직접 처단하며 인생이 180도 바뀌게 되는 ‘은수현’ 역을, 차은우는 유복한 가정에서 자랐지만 범죄에 휘말려 가족을 잃는 아픔을 겪은 이후 스스로 거친 삶을 선택하는 미스터리한 청년 ‘권선율’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가족을 잃은 쓰라린 상처를 품은 두 사람은 서로의 삶에 얽히고 설키며 궁금증을 폭발시킬 예정.

공개된 스틸 속 김남주와 차은우는 극 중 차은우가 일하는 폐차장 한 켠에서 마주한 모습이다. 차은우는 방금 전까지 작업을 한 듯 얼굴과 옷가지 모두 거뭇거뭇한 기름 때가 묻어 있는데 비해, 김남주는 얼룩 하나 없는 단정한 정장 차림으로 대비를 이룬다. 이에 마치 다른 세상에 사는 사람들처럼 접점이 없어 보이는 김남주와 차은우가 어떤 사연으로 인연을 맺게 된 것인지 궁금증을 높인다. 동시에 두 사람이 풍기는 먹먹한 분위기가 보는 이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든다. 특히 모닥불 하나로 시린 몸을 녹이고 있는 두 사람의 쓸쓸한 표정이 마치 거울처럼 닮아 있어 묵직한 여운을 배가시킨다. 이에 각기 다른 세상에 사는 듯하지만 닮아 있는 김남주와 차은우가 만들어갈 흥미로운 관계성과 서사에 귀추가 주목된다.



MBC ‘원더풀 월드’ 제작진은 “각기 다른 이유로 가족을 잃은 김남주와 차은우가 만들어내는 관계성이 흥미로운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다. 이와 함께 김남주와 차은우의 만남은 극을 관통하는 미스터리의 포문이 열리는 시작점이기도 하다. 묵직한 여운과 숨막히는 긴장감 모두를 선사할 두 사람의 만남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2024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 MBC 새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는 오는 3월 1일 저녁 9시 50분에 MBC를 통해 첫 방송되며, 디즈니+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