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정우성, 현빈 만날까?..'내부자들' 우민호 감독 '메이드 인 코리아' 확정 [공식]

[OSEN=김성락 기자] 1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서울의 봄’ 쇼케이스 및 VIP 시사회 포토월 행사가 열렸다. 배우 정우성이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23.11.16 /ksl0919@osen.co.kr

[OSEN=김성락 기자] 16일 오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서울의 봄’ 쇼케이스 및 VIP 시사회 포토월 행사가 열렸다. 배우 정우성이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23.11.16 /ksl0919@osen.co.kr


[OSEN=박소영 기자] ‘천만 배우’ 정우성이 우민호 감독의 손을 잡았다. 

영화 ‘메이드 인 코리아’는 <내부자들>, <마약왕>, <남산의 부장들> 등 매 작품마다 시대를 읽는 깊은 통찰력으로 관객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던 우민호 감독의 첫번째 시리즈물이다. 영화 '서울의 봄'으로 천만 배우가 된 정우성이 전격 캐스팅 됐다. 

극 중 정우성은 동물적인 본능과 무서운 집념을 가진 검사 장건영 역으로 분한다. <더 킹>, <강철비> 시리즈, <헌트>, <보호자> 등의 작품에서 묵직한 존재감과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력을 선보여 온 것을 물론, <서울의 봄>을 통해 천만 배우에 등극한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다시 한 번 인생 캐릭터를 경신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메이드 인 코리아]는 <내부자들>, <남산의 부장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서울의 봄> 등 생생한 캐릭터들과 시대에 대한 날카로운 통찰력을 바탕으로 재미와 작품성을 겸비한 선 굵은 영화들을 선보여온 하이브미디어코프가 제작을 맡아 기대감을 더한다. 격동의 시대, 1970년대 대한민국 근현대사를 관통하는 굵직한 사건들을 흡입력 넘치는 전개와 장대한 스케일의 볼거리로 담아냈다. 



정우성 캐스팅을 시작으로 현빈도 물망에 올랐다. 이후 완성될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 압도적 스케일, 그리고 우민호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으로 기대감을 더하는 [메이드 인 코리아]는 프리프로덕션을 거쳐 올 여름 크랭크인을 목표로 하고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OSEN DB


박소영(ksl0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