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5월이면 이름 외우게 될거다” 이정후 1510억 대형 계약, MLB닷컴 오프시즌 10대 사건 선정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OSEN=길준영 기자]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이정후(26) 영입이 이번 오프시즌 일어난 10대 사건 중 하나로 선정됐다. 

메이저리그 공식매체 MLB.com은 지난 16일(한국시간) “야구가 돌아오고 있다. 우리는 오프시즌 동안 매일 일어나는 일들을 전하고 영상을 만들고 지표를 분석한다. 그것이 우리의 삶이고 우리가 하는 일이다. 하지만 모든 사람이 그렇게 사는 것은 아니라는 점을 알고 있다. 그런 사람들을 위해 이번 오프시즌 일어난 10가지 중요한 일들을 정리했다”라며 이번 오프시즌 벌어진 중요한 사건 10가지를 소개했다. 

이정후의 샌프란시스코 이적은 네 번째로 언급이 됐다. 이정후는 KBO리그 통산 884경기 타율 3할4푼(3476타수 1181안타) 65홈런 515타점 OPS .898을 기록한 한국 최고의 타자다. 2022년 142경기 타율 3할4푼9리(553타수 193안타) 23홈런 113타점 OPS .996을 기록하고 타격 5관왕(타율, 출루율, 장타율, 타점, 최다안타)과 리그 MVP를 휩쓸며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메이저리그 진출을 앞둔 지난해에는 발목 부상으로 시즌을 일찍 마감했지만 86경기 타율 3할1푼8리(330타수 105안타) 6홈런 45타점 OPS .861으로 준수한 성적을 거뒀다. 시즌 종료 후 포스팅을 통해 메이저리그에 도전한 이정후는 샌프란시스코와 6년 1억1300만 달러(약 1510억원) 계약을 맺으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KBO리그에서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선수 중 역대 최대계약이다.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타격 훈련을 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타격 훈련을 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MLB.com은 “새롭게 선보이는 대형 FA 선수들이 있다”라며 이정후를 비롯해 이번 오프시즌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고우석(샌디에이고), 이마나가 쇼타(컵스) 등을 조명했다. “이번 시즌은 우리가 국제 FA 선수들의 재능을 눈여겨 본 이래로 가장 많은 일이 벌어졌다”라며 아시아 선수들의 메이저리그 이적을 언급한 MLB.com은 “대형 FA 선수들의 계약이 늦어지는 동안 국제 스타 플레이어들이 시장을 이끌었다. 야마모토 요시노부가 가장 큰 주목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샌프란시스코는 이정후를 올 시즌 주전 중견수 및 리드오프로 기용할 계획이다. 하지만 빅리그에서 단 한 경기도 뛰지 않은 이정후는 아직은 메이저리그 팬들에게 다소 생소한 선수다. MLB.com은 “만약 KBO리그를 보지 않았다면 샌프란시스코의 새로운 중견수 이정후(정말 믿을 수 없는 별명인 ‘바람의 손자’로 불린다)나 고우석(이정후의 처남이다!) 대해 잘 모를 수도 있다. 또한 컵스의 선발투수 이마나가 쇼타도 있다. 토론토는 쿠바 출신으로 일본에서 이마나가와 같이 뛰었던 야리엘 로드리게스를 영입했다”라며 “지금 당장은 이러한 이름들을 잘 모를 수 있다. 하지만 5월이 되면 이들의 이름을 외우게 될 것이다”라고 새로운 스타들의 활약을 기대했다.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더그아웃에서 타격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더그아웃에서 타격 훈련을 준비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한편 이번 오프시즌의 주인공은 단연 오타니와 다저스가 선정됐다. MLB.com은 오타니와 다저스의 10년 7억 달러(약 9352억원) 계약을 가장 먼저 언급했고 이어서 다저스의 야마모토(12년 3억2500만 달러), 타일러 글래스노(5년 1억3500만 달러), 테오스카 에르난데스(1년 2350만 달러) 영입을 두 번째로 꼽았다.

이밖에 후안 소토의 양키스 이적, 활약이 예상되는 유망주들, 미겔 카브레라를 비롯한 빅리그 선수들의 은퇴, 애드리안 벨트레·조 마우어·토드 헬튼 명예의 전당 헌액, 올 시즌 새롭게 선임된 감독들, 블레이크 스넬·코디 벨린저·조던 몽고메리·맷 채프먼 FA 미계약, 1루 주로 확대 등 새로운 규정 변화 등이 선정됐다.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러닝 훈련을 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OSEN= 스코츠데일(미국 애리조나주), 이대선 기자]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스타디움에서 2024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정후가 러닝 훈련을 하고 있다. 2024.02.15 /sunday@osen.co.kr


/fpdlsl72556@osen.co.kr


길준영(sunday@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