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재산 1조설' 유재석, 팬티 몇장 있길래..아이유 “진짜 검소하다”(핑계고)

[OSEN=김채연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깜짝 팬티 개수를 공개했다.

17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겨울나기는 핑계고’라는 제목으로 새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유재석은 아이유, 양세찬과 함께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유재석과 아이유는 ‘귀찮음’으로 하나가 됐다. 두 사람은 귀찮아서 간장게장, 새우를 안 먹는 것은 물론, 여행을 가기 위한 짐싸기도 고민한다고.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유재석은 “여행을 막상 가면 되게 좋은데, 갔다 와서 푸는 거”라고 말했고, 아이유는 “저 짐 싸는 걸 정말 못한다”고 이야기했다. 양세찬은 “그게 잘할 게 뭐가 있냐. 그냥 짐싸는 거 아니냐”고 의아해했고, 아이유는 “그걸 잘하셔서 그러는 거다. 그니까 캐리어를 열어 놓고, 멍하니 앉아있는 시간이 더 길다”고 했다.



유재석은 “나는 짐을 싸야하면 그거부터 고민이다. 속옷을 몇 개 가져가야 되는지”라고 했고, 양세찬은 “아니 하루에 세번 갈아입을 것도 아니고”라고 분노했다.

이를 듣던 아이유는 “갑자기 너무 땀을 흘리거나, 물에 들어가거나. 어떤 일이 생길지 모르니까”라고 두둔했고, 유재석은 “그래. 맞아. 갑작스러운 돌발상황을 고려하면 한도 끝도 없이 늘어난다”고 덧붙였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아이유는 “만약 7일을 챙겨야 되는데 10개를 챙겼어”라고 예를 들었고, 유재석은 깜짝 놀라며 “근데 팬티가 그렇게 안 돼 내가”라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듣던 양세찬은 “아니 집에 팬티가 10개가 없다고. 형 내가 사줄게”라고 말했고, 아이유는 “아니 진짜 검소하시네요. 아무리 그래도 10장 정도는 다 있지 않나요?”라고 놀라워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나도 이거저거 꺼내면 10장 정도는 있다. 하지만 내가 좋아하는 아이들이 있다. 그걸 넘어서면 있지. 내가 잘 찾지 않는 애들로”라고 부연했고, 양세찬은 “형이 좋아하는 애가 10개가 안 된다는 거 아니야. 늘려 늘려”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에잇이에요. 딱 8개”라고 완벽한 TMI를 언급해 웃음을 안겼다.

/cykim@osen.co.kr

[사진] 유튜브 '뜬뜬' 캡처


김채연(cykim@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