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효리 "'효리네 민박' 이미지 다가짜, 방송 진실 아냐" ('레드카펫')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연휘선 기자] ‘이효리의 레드카펫’에서는 가수 이효리가 아내로서의 이미지에 대해 밝혔다.

16일 밤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더 시즌즈-이효리의 레드카펫(약칭 레드카펫)’에서는 이효리가 MC를 맡아 가수 김범수, 밴드 웨이브 투 어스, 슈퍼주니어 규현, 배우 김고은 등을 만났다.

이날의 첫 게스트로 나선 김범수는 장발의 헤어스타일 변화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는 시선을 끄는 변화에 대해 "저 같이 평범한 비주얼에는 포인트가 필요할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효리는 이에 "평범한 비주얼은 아닌 것 같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김범수는 이효리의 남편인 이상순을 언급하며 "저희 오프로드 얼굴 연합에서는 이상순 씨가 회장"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레드카펫'에 출연했던 또 다른 게스트 데프콘 또한 이상순을 '오프로드 얼굴 연합 회장'이라고 가리켰던 바. 김범수가 이를 한번 더 언급하자 이효리 또한 웃음을 터트렸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뒤이어 등장한 밴드 웨이브 투 어스도 '아내' 이효리의 면모에 주목했다. 레드벨벳의 웬디, 에스파의 카리나, 르세라핌의 허윤진 등 인기 아이돌 걸그룹 멤버들이 웨이브 투 어스에 대해 언급했던 상황. 이효리는 "다른 분야라 관심을 가지는 것 같다. 그 조합의 결정체가 저와 남편"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웨이브 투 어스가 이효리에게 "선배님 같은 와이프를 만나겠다"라고 말하자, 이효리는 "그러면 안 된다. 잘 챙겨줄 수 있는 분으로 만나야 한다"라고 만류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이효리는 JTBC 예능 '효리네 민박' 속 자신의 따뜻한 이미지에 대해 "다 가짜다. 방송은 진실이 아니다. 나름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 밖에도 이날 '레드카펫'에는 규현과 김고은이 등장했다. 슈퍼주니어 규현은 이효리와 같은 소속사 안테나 후배로 웃음을 더했다. 또한 완벽한 라이브 무대와 객석에 꽃을 선사하는 무대 메너로 감탄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김고은은 걸그룹 뉴진스의 히트곡 '하입 보이' 커버 무대를 추는가 하면, "효리 언니 사랑해요"라고 트레이드 마크인 코를 찡긋한 미소를 선보여 환호를 유발했다. 끝으로 그는 팝스타 아델의 명곡 '메이크 유 필 마이 러브(Make You Feel My Love)'를 열창했다. 

/ monamie@osen.co.kr

[사진] KBS 제공.


연휘선(monamie@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