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박나래, 성대 수술 후 퇴원 "돼지 애벌레 됐다" 차분해진 목소리로 근황 공개 ('나혼산')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예솔 기자] 박나래가 성대 수술을 마친 후 근황을 전했다. 

1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가 후두 미세 수술을 받고 입원 후 퇴원해 일상을 공개했다. 

박나래는 후두 미세 수술을 받고 4일 입원 후 퇴원을 준비했다. 박나래는 병원에서 밥 세 끼를 챙겨 먹고 "돼지 애벌레가 됐다"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병원에서 가장 먹고 싶었던 음식으로 양곰탕을 뽑아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하지만 퇴원 후에도 맵고 자극적인 음식, 기름진 음식은 피하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박나래는 그동안 쌓아둔 집을 정리했다. 박나래는 4일동안 달고 있던 링거 주사를 뽑고 너무 행복해했다. 병원복을 갈아입은 박나래를 보자 기안84는 "출소 아니냐"라고 물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 모습을 본 전현무는 "김병옥씨가 두부 들고 있는 거 아니냐"라며 영화 '친절한 금자씨'를 언급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나래는 "4일만에 링거 빼고 처음으로 야외에 나오는 거라서 탈출 같았다"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에 전현무는 "목소리가 김병옥 선생님 같다"라며 단발머리 헤어스타일까지 비슷하다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박나래는 커다란 캐리어를 끌고 내리막길을 아슬아슬하게 내려와 주위를 폭소케 했다. 병원을 내려온 박나래는 잉어빵을 발견하고 바로 AI 앱으로 목소리를 대체하며 잉어빵을 구매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규현은 "나는 목 시술을 받고 말을 못했을 때 배달 앱 같은 게 없었다. 친구들에게 부탁하는 것도 한 두 번이라 나중엔 먹지 못하더라. 그래서 그때 요리를 시작했다. 백종원 선생님의 요리를 보고 시작했다"라며 목 시술을 받은 계기로 요리를 시작하게 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박나래는 갈비를 3인분 먹은 후 집으로 향했다. 박나래는 어머니께 산낙지를 선물받고 영상통화를 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박나래는 DJ 연습부터 VR 체험까지 하며 심심함을 달래 웃음을 자아냈다.  /hoisoly@osen.co.kr [사진 : MBC '나 혼자 산다' 방송캡쳐]


김예솔(hoisoly@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