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윤진, 이범수와 이혼설 극복했나..딸과 발리에서 밝은 근황 [★SHOT!]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하수정 기자] 이범수의 아내이자 통역사인 이윤진이 발리에서 딸과 지내는 근황을 공개했다.

이윤진은 16일 "I am doing fine here. Thanks a million for all your love and concern, my incredible friends! I miss U, D(난 여기서 잘 지내고 있어. 당신의 모든 사랑과 관심에 백만 명에게 감사드립니다, 나의 놀라운 친구들! 나는 U, D가 그리워"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윤진이 첫째 딸과 발리에서 머무르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윤진은 운동을 하거나 딸과 바닷가에서 수영을 즐기는 등 평범하면서도 행복한 일상을 보냈다. 또한 외국인 친구들과 파티를 하거나, 저녁 식사를 하는 등 가깝게 지내면서 바쁜 하루하루를 지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앞서 지난해 12월 이윤진은 개인 SNS에 "내 첫 번째 챕터가 끝이 났다"라는 글을 비롯해 사진을 게재했고, 남편 이범수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했다.

이 가운데 이윤진은 한 외국 여성의 영상을 재공유했다. 그러면서 영상에 "I decided to stop giving my kindness to the closest one who doesn't absolutely deserve it. All done(나는 내 친절을 받을 자격이 없는 가장 가까운 사람에게 친절을 베푸는 것을 그만두기로 결정했다)"는 영어 문구와 영상도 덧붙였다. 

여기에 이범수과 이윤진은 서로의 SNS 팔로우를 취소했고, 게다가 이범수는 본인의 게시물과 팔로우 전체를 삭제하면서 파경설을 추측하는 글이 쏟아졌다.

이에 대해 이범수의 소속사 와이원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OSEN에 "본인에게 확인했는데 파경이나 이혼은 아니라고 했다"며 "두 분의 개인적인 일이라서 상세한 내용은 말씀드릴 수 있는 건 아니지만 이혼은 아니다. 부부 사이의 개인적인 일"이라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현재 이범수 씨는 한국에서 새 작품 '광장'을 촬영 중이고, 유학을 떠난 가족들과 떨어져서 지낸다. 최근 유학을 도와주고 함께 있다가 촬영이 시작돼 혼자만 한국에 들어왔다"고 말했다.

이범수네 가족은 지난해 발리로 두 남매가 유학을 떠나면서 엄마 이윤진이 동행했고, 이 과정에서 이범수가 이사 과정을 도와주기도 했다. 당초 이민을 떠났다는 보도가 나오기도 했으나, 잘못된 오보라고 해명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이윤진


하수정(hsjssu@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