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조세호, '9살 연하♥' 결별 위기 최초 고백 "키 속였다가 정색" [Oh!쎈 포인트]

유튜브 영상 캡처

유튜브 영상 캡처


[OSEN=장우영 기자] 개그맨 조세호가 결혼 전부터 거짓말을 적립했다.

15일 조세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최초 공개 조세호의 정확한 키를 알게 된 그녀의 반응은?’이라는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조세호는 자신의 프로필을 읽었다. 키에는 ‘166.9cm’라고 적혀 있었는데 이를 읽던 조세호는 “그런데 이걸 왜 하는거야”라며 씁쓸한 웃음을 지었다.

조세호는 “비하인드 스토리가 하나 있다. 지금 만나는 친구에게 내 키가 170cm라고 했다. 얼추 170cm 라고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홍김동전’에서 건강검진 촬영하고 여자친구를 잠깐 만났는데 건강검진 문진표가 있었다. 그때는 가방이 없어서 손에 들고 있었다”고 말했다.

조세호는 “식사 장소에 왔는데 문진표를 어디 두기 애매해 가방에 좀 넣어달라고 했다. 그런데 여자친구가 ‘오빠’라고 하더니 ‘166.9cm에요?’라고 하더라. 순간 또 나름대로 예능 많이 했던 사람이니까 재밌다고 했더니 ‘재밌자고 이렇게 하는 게 어디있냐’고 하더라”고 웃었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