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지아♥강기영, 대망의 키스 1초 전..9년만 재개되는 로맨스(끝내주는 해결사)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하수정 기자] 이지아와 강기영의 엑스 로맨스가 9년 만에 재개될 조짐이다.

매주 안방 1열에 짜릿한 사이다 활극을 선사 중인 JTBC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극본 정희선/ 연출 박진석/ 제작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SLL)에서 김사라(이지아 분)와 동기준(강기영 분)의 입술이 닿기 1초 전 현장이 공개돼 지켜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만들고 있는 것.

먼저 김사라와 동기준은 9년 전 서로 깊이 사랑하는 사이였지만 뜻하지 않게 이별을 맞이했다. 결혼식 전날까지 갈피를 잡지 못하고 동기준과 멀리 떠날 것처럼 굴었던 김사라는 결국 노율성(오민석 분)과의 결혼을 선택했고 그렇게 두 사람의 이야기는 마침표를 찍는 것처럼 보였다. 하지만 솔루션을 통해 다시 만나게 된 김사라와 동기준은 9년 동안 끊겼던 인연을 조금씩 천천히 쌓아나가고 있는 상황.

특히 동기준은 9년이나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김사라의 커피 취향까지 기억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권대기(이태구 분)와의 포옹을 보고 충격을 받는 등 아직 그녀를 향한 마음이 채 정리되지 않은 듯한 모습을 내비추기도 했다. 더불어 김사라가 불이 난 차율타운 폐가 안에 갇히자 가장 먼저 그를 구하러 뛰어든 사람도 동기준이었다. 만나면 티격태격하면서도 그들 사이에는 비즈니스 파트너 이상의 미묘한 감정들이 때때로 포착되고 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사라와 동기준의 간격이 훅 좁아져 있어 시선을 잡아끈다. 비즈니스 파트너라는 명목으로 상대방에게 애써 선을 긋던 이전과 달리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 속에는 차마 말로 담지 못한 수많은 감정들이 전해지고 있다. 게다가 금방이라도 입술이 부딪힐 것만 같은 김사라와 동기준의 찰나의 순간이 긴장감을 안겨준다.

이에 상대방을 보며 때때로 좋았던 과거 시절을 떠올리면서도 내색하지 않았던 김사라와 동기준이 이렇게 훌쩍 가까워지게 된 이유에 호기심이 쏠린다. 돌고 돌아온 그들이 미완으로 끝났던 로맨스를 다시 이어나가게 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선공개된 영상에서는 새로운 의뢰인으로 동기준의 전 여자친구 최라희(한보름 분)가 등장하며 ‘솔루션’에 일대 파란을 예고해 흥미를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동기준에게 스스럼없이 스킨십을 하는 최라희를 보며 김사라는 이유 모를 언짢음을 느낀다.  뿐만 아니라 김사라는 최라희의 SNS를 염탐하는 등 의뢰인을 대하는 태도치곤 수상쩍은 행동을 일삼으며 의구심을 자아내고 있다. 트러블메이커 최라희가 나타나면서 김사라와 동기준에게 찾아올 변화가 궁금해진다.

이지아와 강기영의 입맞춤 직전 이야기는 15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 6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SLL,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하수정(hsjssu@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