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게 조언이야 망언이야..조영남, 신동엽에 "이혼 한 번 해보라" ('불후')

KBS 제공

KBS 제공


[OSEN=장우영 기자] ‘불후의 명곡’ 조영남이 신동엽에 “이혼 한 번 해보라”고 폭탄 발언해 장내를 술렁이게 한다.

KBS2 ‘불후의 명곡’은 무려 57주 동시간 1위로 ‘土불후천하’를 이어가고 있으며, 오늘(10일) 방송되는 644회는 ‘아티스트 조영남 편’이 전파를 탄다.

조영남은 자신의 히트곡 ‘사랑 없인 못 살아’에 대한 비하인드를 전하던 중 “사람들이 이 노래가 나와 어울리지 않는다고 한다. 내가 두 번씩이나 이혼을 하지 않았나”라고 운을 뗀다. 그러면서 “이 노래를 부를 때마다 ‘내가 사랑에 너무 오버했구나’ 그런 생각을 한다”며 “난 이 노래를 부를 자격이 없다”고 말한다.

이에 MC 신동엽이 만남과 헤어짐이 뜻대로 되지 않는다며 위로의 말을 건네자 조영남은 “이혼 한 번 해보라. 이런 생각이 안 드나”라고 말해 장내를 술렁이게 한다. 결혼 생활 17년이라는 신동엽에 조영남은 “나는 13년까지 살았다”라며 놀라워 한다. 조영남의 폭탄 발언에 신동엽은 “조금 힘들 때마다 선배님 말씀 명심하고 ‘나는 절대 이혼하지 않으리라’ 생각하면서 다복하게 행복하게 살겠다”고 응수해 박수를 자아냈다는 후문.



이밖에도 조영남은 자신의 명곡에 대한 비하인드를 전하면서 특유의 ‘돌직구’ 화법으로 아슬아슬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자신의 ‘선생님’이라고 칭하는 후배에게 “난 당신을 가르친 적 없다”며 “형이라고 불러라”고 말하는 등 거침없는 입담을 자랑한다.

이번 ‘아티스트 조영남 편’의 라인업에는 최정원&정선아, 정동하, 몽니, 영기, DK, 김기태, 서도밴드, 신승태 라포엠, 하이키 등이 이름을 올렸다. 경연 무대를 위한 스페셜 인원만 100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알려져 더욱 기대감을 자아낸다. 설 연휴 한 자리에 모인 가족들을 위해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는 유쾌하고 완성도 높은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조영남은 대중음악과 성악을 접목시켜 자신만의 장르를 개척한 크로스오버 아티스트의 원조로 꼽힌다. 성악을 기반으로 한 가창력에 대중적 요소를 갖춘 음악들을 선보여 반향을 일으켰다. ‘딜라일라’, ‘화개장터’, ‘모란동백’, ‘사랑 없인 못 살아요’, ‘그대 그리고 나’ 등 다양한 히트곡을 보유했다

이번 ‘아티스트 조영남 편’은 10일에 이어 오는 17일까지 총 2부로 편성됐다. 매 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 KBS2에서 방송된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