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돈쭐' 강호동을 '맛녀석'으로! 모두가 놀랄 "한입만"

방송 화면 캡쳐

방송 화면 캡쳐


[OSEN=장우영 기자] 강호동이 맛있는 녀석들도 놀랄 한입만을 선보였다.

6일 코미디TV와 AXN에서 방송된 ‘돈쭐 맛짱뜨러 왔습니다’에서 강호동이 수제 햄버거를 한입에 순삭했다.

이날 방송은 러닝크루 슬록(SLOC) 멤버 10인이 도전자군단으로 출연해 수제버거 3종, 라면 3종 먹방으로 돈쭐군단 5인과 '햄최몇', '라최몇' 맛짱 대결을 펼쳤다. 특히 이원일 셰프와 승우아빠가 1일 요리사로 등장해 즉석에서 만든 햄버거를 선보였다.

강호동은 맛짱 선수들의 치즈버거 먹방을 중계하며 "소리만 들어도 맛이 느껴진다”라고 먹고 싶은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자 이원일 셰프가 이런 강호동을 위해 햄버거를 전달했고 강호동은 행복한 미소를 보이며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슈퍼 사이즈 한입만을 선보였다.



이를 본 제작진과 출연자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고, 녹슬지 않은 강호동의 먹방 역량에 박수가 이어졌다.

한편 도전자군단으로 나선 러닝크루 슬록은, 전반전 햄버거 27개와 후반전 라면 21봉을 먹으며 선전했으나 돈쭐군단이 햄버거 33개, 라면 22봉을 먹으며 10인의 도전자군단을 가볍게 제압했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