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골든차일드 최보민, '괴기열차' 주연 합류..첫 스크린 도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선미경 기자]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 멤버 최보민이 영화 '괴기열차'로 첫 스크린 도전에 나선다.

최보민은 지난달 5일 크랭크인해 촬영에 돌입한 영화 '괴기열차'(연출 탁세웅)에 주연 우진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괴기열차'는 조회수 바닥의 유튜버 다경(주현영 분)이 공포 실화 소재를 찾기 위해 미스터리한 지하철역의 역장(전배수 분)을 만나 여러 개의 괴이한 이야기를 마주하는 공포 영화다.

지난 2021년 극장 개봉과 드라마 시리즈 2개의 포맷으로 공개돼 호평을 받은 '괴기맨숀'의 후속작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괴기열차'는 지난해 '제27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아시아 판타스틱영화 제작네트워크 한국의 발견상을 수상해 제작 전부터 작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최보민은 '괴기열차'에서 다경을 돕는 유튜브 회사의 PD이자 그의 짝사랑 상대인 우진 역을 맡았다. 긴장감 넘치는 전개 속에서 다정하면서도 따뜻한 매력을 보여주며 관객들에게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2017년 그룹 골든차일드로 데뷔한 최보민은 지난 2019년 플레이리스트 드라마 '에이틴2'로 처음 연기에 도전했다. 이어 케이블채널 tvN '날 녹여주오', 종합편성채널 JTBC '18 어게인', 첫 주연작인 카카오TV 오리지널 '그림자 미녀'를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연기자로 자리매김한 그는 지난해 제작에 돌입한 웹툰 원작의 드라마 '스피릿 핑거스'로도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지난달 5일 파주에서 크랭크인한 '괴기열차' 제작사 측은 "순조롭게 초반 촬영이 진행중이다. '괴기열차'는 극영화이면서 숏폼 시리즈로 구성된 작품으로, 올여름 극장 개봉과 OTT 시리즈 송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라고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최보민이 속한 골든차일드는 지난해 세 번째 싱글 '필 미(Feel me)'로 전 세계 K팝 팬들에게 청량한 에너지를 전파하며 '글로벌 대세 그룹' 진가를 증명했다. /seon@osen.co.kr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선미경(seo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