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소풍' 김영옥, 88세에도 열혈 홍보…'금쪽상담소'→'나이트라인' [공식]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보라 기자] 새 영화 '소풍'의 주인공인 김영옥이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와 ‘나이트라인’에 출연한다. 국내 최고령 현역 여성 배우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열혈 홍보로 베테랑의 면모를 과시한다.

'소풍'(감독 김용균, 제작 ㈜로케트필름, 공동제작 ㈜콘텐츠파크엔터테인먼트청년필름㈜㈜에스크로드,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롯데엔터테인먼트㈜에스크로드(주)로케트필름)은 절친이자 사돈 지간인 두 친구가 60년 만에 함께 고향 남해로 여행을 떠나며 16살의 추억을 다시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

김영옥은 금순 역을 맡아 나문희가 분한 은심과 소녀 시절부터 황혼기까지 서로의 버팀목이 되어주며 오랜 우정을 과시하는 사이로 분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실제로도 오랜 우정을 자랑하는 나문희와 함께 영화에서도 설명이 필요 없는 ‘찐친 케미’를 선보인 한편, 고향을 지키며 사는 친구로 등장한 배우 박근형까지 합세해 일명 '시니어벤져스'를 완성했다. 세 배우가 수십 년의 우정을 묵직하고 진솔한 호흡으로 표현하며 세대 불문 관객들에게 공감과 감동을 전한다.

김영옥은 오늘(6일) 오후 8시 10분 채널A에서 방송되는 예능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한다. 프로그램 역사상 최고령 출연자로, 고령의 나이에도 일 중독이라고 할 정도로 계속 일을 하는 이유와 함께 손자와 관련한 이야기를 오은영 박사와 함께 나눈다. 

또한 8일(목) 0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뉴스 ‘나이트라인’에서는 서로를 알고 산 세월이 더 긴 나문희와의 우정과 '소풍'에 출연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 등 영화에 관한 다채롭고 솔직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7일 개봉하는 '소풍'은 김영옥을 비롯해 경력 195년이라는 관록의 배우들이 진심을 담은 연기를 펼쳤다. 개봉 전 열린 시사회에서 호평과 공감을 이끌어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채널A 화면 캡처


김보라(purplish@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