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장기하 "이적, 내 노래실력 무시했다" 발끈 ('짠한형')[Oh!쎈 포인트]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유수연 기자] 가수 장기하가 이적에게 노래 실력으로 무시당한 일화를 언급했다.

5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채널에는 '장기하 카더가든 EP.26 술 마시러 왔다가 충격 고백하고 간 건에 대하여'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장기하와 카더가든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장기하는 가끔 노래방을 가느냐는 질문에 "저는 최근에 노래방을 가면 '다행이다'를 한 번씩 부른다"고 했다.

장기하는 "이적 형 앞에서도 부른 적 있다"라며 "그런데 형은 '그거 아니야, 그거 아니야~'이런다. (이적은 나를) 창법이란게 없다고 무시한다. 적이 형이 보기에 저는 노래 못하는 사람이다. 저는 리스펙트 담아서 최선을 다해서 불렀어도"라고 토로했다.



더불어 신동엽은 카더가든의 노래에 대해 "어렸을 때 집에 전축이랑 LP가 있었다. 어렸을 때부터 산울림 곡을 참 많이 들었다. 그래서 거의 모든 곡을 다 알다시피 한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근데 약간 기하가 창완이 형의 느낌이 있다. 읊조림도 그렇고 전반적인 톤도 그렇고 젊은 김창완의 느낌을 옛날부터 받았다"라고 칭찬했다.

이에 장기하는 "극찬이다. 김창완 선배님의 음악은 오리지널리티에 있어서 거의 최고인 것 같다"며 화답했고, 신동엽은 "이적이 너한테 노래 못한다고 그러면 창완이 형한테도 얘기하라고 해라. 창완이 형한테 일러라"라고 조언해 웃음을 더했다.

/yusuou@osen.co.kr

[사진] 유튜브 '짠한형 신동엽'


유수연(yusuou@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