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에이프릴 출신 이현주, 명예훼손 무혐의 후 영화 복귀..가수 겸 배우로 '열일'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소영 기자] 가수 겸 배우 이현주가 '지금 이대로가 조아'로 대중들을 만난다.

이현주는 오늘(5일) OTT 플랫폼 웨이브(Wavve)와 네이버 시리즈온을 통해 공개되는 영화 '지금 이대로가 조아(감독 하나)'의 주연을 맡았다. ‘지금 이대로가 조아’는 대학 시절 연인이었던 남녀가 사회적 현실 앞에서 헤어지고 직장인이 된 후 다시 만나 사랑을 다시 시작하는 과정을 그린 청춘 로맨스 영화.

이현주는 연애보단 자신의 일을 더욱 중요시하는 인물 '조아'를 맡았다. 캠퍼스 커플이었다가 현실 앞에서 첫사랑 대로(조지안 분)와 헤어졌지만 우연히 직장 근무로 재회하게 되며 사건이 벌어지는 가운데 이현주는 당당한 커리어 우먼으로 변신, 성숙한 매력으로 대중들을 만난다.

특히 이현주는 '지금 이대로가 조아'의 OST도 가창, 가수로서의 매력도 뽐낸다. 이현주는 특유의 청아한 목소리로 '지금 이대로가 조아'의 감성을 음악 속에 완벽하게 담아내며 대중들에게 한층 성장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이현주는 최근 이전 소속 그룹과 전 소속사에서 제기한 법적 공방에서 모두 불송치 및 무혐의 처분을 받으며 의혹을 매듭지었고 영화 '지금 이대로가 조아'를 시작으로 2024년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comet568@osen.co.kr

[사진] 제공


박소영(comet568@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