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미노이 무슨 일? 새벽 라방 중 눈물 펑펑→의미심장 글까지 “죄 저질러 버렸다”[전문]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서정 기자] 가수 미노이가 새벽에 팬들과 함께 한 라이브 방송에서 몇 차례 눈물을 쏟고 이후 의미심장한 글까지 남겨 팬들의 걱정이 이어지고 있다. 

미노이는 5일 “저는 저하고 싸우고있어요. 새벽 중에 한 이야기 결코 다할수없는 이야기를 해보고자 결심한 미노이가 한 행동 이라는 제목으로 ..이제 제가 켠 라이브방송이고 저의 무대를 함께 채워주신분들과 함께한 이 영상이 조금 부끄럽지만 저에게는 그런의미인 이 영상을 가장 좋아하는 영상으로 기억하고자 남겨 보고자…”라고 장문의 글을 남겼다. 

이어 “장난기 다뺀 이를갈고있는 제가마주한 저의 진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어요. 저의 판단과 행동을 믿어주신다면 감사한마음으로 임하는 저의 행동들을 많은 작품으로 음악으로 지켜봐 주세요 하고싶은것들이 많거든요 이렇게까지나 긴 글 긴 이야기들이 저도 처음인지라 큰 용기를 가지고 여러분앞에서 감히 아티스트의 삶이라는 저의 인생에 질문을둔다면 제가 책임져야하는 행동들에 당당하고 싶고 그런모습으로 계속해서 표현해가고싶어요”라고 했다. 

[OSEN=박준형 기자]가수 미노이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11.08 / soul1014@osen.co.kr

[OSEN=박준형 기자]가수 미노이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11.08 / soul1014@osen.co.kr




특히 미노이는 “왜냐면 저의인생의 기준과는 다르게 법으로 정해진 틀 안에서 모두가 살아가는데 그앞에 그걸 놓고 나를 바라봤을때 이정도 겸손함은 가지고 행동했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또는 그렇게 생각할만한 죄를 저질러 버린 상태에요”라고 말해 팬들의 걱정을 샀다. 

그러면서 “제가 저질러 놓은 것들은 그래요. 너무나많은분들께 죄송하고 고맙습니다. 그걸 책임지고 살아가는 모습을 그저 지켜봐주시고 응원해주신다면 … 그런모습이 가끔은 꽤나 위태로워 보이고 왜저러나 싶은 순간들이 살아가면서 누구에게나 있지만 이제는 긴 이야기를 진심을 담아서 이야기하느라 느리게 말하고있는제모습이 왜저러나 궁금해 해주시고 평가해주시고 말해주시는게 저에게는 큰 힘이라는걸 깨달았어요”고 털어놓았다. 

더불어 “죄를지었다고말해서 그 죄라고 말하는 기준은 저에게 있어서 그런말을 썼어요! 너무 걱정시키고 오해를 끼칠만 한 말들을 많이 남겨둔 것 같아서요 그런건 아니에여 여러분!”라고 당부했다. 

특히 미노이는 라이브 방송에서 몇 번이나 눈물을 쏟으며 팬들에게 횡설수설, 알아 들을 수 없는 말들을 했다. 그는 방송에서 오는 3월에 어떤 일인지 알게 될 것이라고 밝혀 팬들의 걱정과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현재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다. /kangsj@osen.co.kr

이하 입장 전문.

저는 저하고 싸우고있어요

새벽중에 한 이야기 결코 다할수없는 이야기를 해보고자 결심한 미노이가 한 행동 이라는 제목으로 ..이제 제가 켠 라이브방송이고 저의 무대를 함께 채워주신분들과 함께한 이 영상이 조금 부끄럽지만 저에게는 그런의미인 이 영상을 가장 좋아하는 영상으로 기억하고자 남겨 보고자...

장난기 다뺀 이를갈고있는 제가마주한 저의 진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어요

저의 판단과 행동을 믿어주신다면 감사한마음으로 임하는 저의 행동들을 많은 작품으로 음악으로 지켜봐 주세요 하고싶은것들이 많거든요 이렇게까지나 긴 글 긴 이야기들이 저도 처음인지라 큰 용기를 가지고 여러분앞에서 감히 아티스트의 삶이라는 저의 인생에 질문을둔다면 제가 책임져야하는 행동들에 당당하고 싶고 그런모습으로 계속해서 표현해가고싶어요

왜냐면 저의인생의 기준과는 다르게

법으로 정해진 틀 안에서 모두가 살아가는데 그앞에 그걸 놓고나를 바라봤을때

이정도 겸손함은 가지고 행동했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또는 그렇게 생각할만한

죄를 저질러 버린 상태에요

제가 저질러놓은것들은 그래요

너무나많은분들께 죄송하고 고맙습니다

그걸 책임지고 살아가는 모습을 그저 지켜봐주시고 응원해주신다면 ...

그런모습이 가끔은 꽤나 위태로워 보이고

왜저러나 싶은 순간들이 살아가면서 누구에게나 있지만

이제는 긴 이야기를 진심을 담아서 이야기하느라 느리게 말하고있는제모습이 왜저러나 궁금해 해주시고 평가해주시고 말해주시는게 저에게는 큰 힘이라는걸 깨달았어요

오늘 만큼은 자신감있게 하고싶은 이야기를 다 쓸게요

걱정대신 응원을 또는 그 걱정을 감사히 받아들이고 살아보려고 해요

가르쳐 주세요 그게 제기준 배울점이라고 생각되는 부분이라면

여러분께도 배우고싶어요

아무쪼록 당황스러우리라만큼

긴글 읽어주신분들 모두다 저에겐 미노삼

i'm fighting

-미노이 올림-

ps 죄를지었다고말해서 그 죄라고 말하는 기준은 저에게 있어서 그런말을 썼어요! 너무 걱정시키고 오해를 끼칠만한 말들을 많이남겨둔것같아서요

그런건 아니에여 여러분!

하놔 이불킥 감 대박…

/kangsj@osen.co.kr

[사진] 영상 캡처


강서정(soul101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