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이유, 또 결혼식 미담..10년 인연 코러스와 '너의 의미' 듀엣 [Oh!쎈 이슈]

소현 SNS 캡처

소현 SNS 캡처


[OSEN=장우영 기자] 가수 아이유가 오랜 시간 같이 작업한 코러스의 결혼식에서 축가를 부르며 의미를 더했다.

3일 SNS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결혼식에서 축가를 부르고 있는 아이유의 모습을 담은 영상, 사진 등이 공개됐다.

아이유는 이날 코러스로 오랜 호흡을 맞춰 온 소현의 결혼식의 축가를 불렀다. 아이유는 마이크를 잡은 뒤 “10년 동안 같이 목소리를 섞은 사이”라고 소개하며 특별한 인연임을 밝혔다.

아이유는 축가로 ‘너의 의미’를 선곡했다. 아이유가 노래를 부를 때 신부 또한 노래를 부르며 두 사람의 화음이 아름답게 결혼식장을 가득 채웠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아이유의 결혼식 미담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배우 채도형의 결혼식에도 깜짝 등장했다. 두 사람은 ‘나의 아저씨’에서 호흡을 맞췄는데, 아이유는 극 중 김대리 역의 채동현의 뺨을 때린 바 있다.

이 밖에도 아이유는 2019년에는 절친인 배우 유인나의 매니저 결혼식 축가를 부르기도 했고, 이종석과 열애 사실이 알려지기 전 그의 여동생 축가도 맡아 화제를 모았다. 티아라 출신 지연과 황재균의 결혼식에서도 축가를 부르며 앞날을 응원했다.

한편, 아이유는 지난달 24일 선공개곡 ‘Love wins all’을 공개했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