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음주 측정하던 경찰관 차에 매달고 도주…잡고 보니 공무원

음주운전 단속을 하던 경찰관을 차에 매단 채 도주(사진 속 빨간 원)한 50대 남성 운전자가 붙잡혔다. 사진 KBS 캡처
음주운전 단속을 하던 경찰관을 차에 매단 채 도주한 50대 남성 운전자가 붙잡혔다.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이었는데, 잡고 보니 현직 공무원이었다.

1일 KBS 보도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달 27일 새벽 제주도 제주시 연삼로에서 발생했다.

SUV 차량이 차로를 넘나들며 '위험한' 운전을 하자 음주운전을 의심한 뒤차 운전자가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신호 대기중이던 SUV 차량에 다가가 음주 측정을 시도하던 순간, 갑자기 SUV 차량이 출발했다. 경찰관은 차에 매달렸지만 얼마 못 가 바닥으로 굴러 떨어졌다.



이에 신고자는 곧바로 추격을 시작했고 도심 골목길 2km 가량을 뒤쫓은 끝에 멈춰선 차량을 발견하고 경찰에 위치를 알렸다.

도주한 운전자는 차량 안에 누워있다 결국 경찰에 붙잡혔는데, 알고 보니 운전자는 공무원이었다.

음주 측정 결과 운전자는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다. 체포 당시 발뺌하던 운전자는 음주 측정 뒤에야 자신이 제주도청 공무원임을 실토했다.

경찰은 이 남성을 특수공무집행방해 치상 혐의로 구속했다.



하수영(ha.su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