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살인자ㅇ난감’ 최우식 “원작 너무 재밌게 봐..배우로서 잘하고 싶은 욕심” [Oh!쎈 현장]

[OSEN=민경훈 기자]배우 최우식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02.01 / rumi@osen.co.kr

[OSEN=민경훈 기자]배우 최우식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02.01 / rumi@osen.co.kr


[OSEN=김채연 기자] 배우 최우식이 ‘살인자ㅇ난감’ 출연을 결심한 계기를 알렸다.

1일 오후 서울 용산구 몬드리안 서울 이태원 그랜드볼룸에서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살인자ㅇ난감’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최우식, 손석구, 이희준과 함께 시리즈를 연출한 이창희 감독이 참여해 이야기를 나눴다.

‘살인자ㅇ난감’ 은 우연히 살인을 시작하게 된 평범한 남자와 그를 지독하게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로, ‘죄와 벌’에 대한 화두를 던지며 센세이션을 불러일으킨 꼬마비 작가의 동명 웹툰이 원작이다. 

이날 출연진에 어떤 계기로 출연을 결심했냐는 질문을 하자, 최우식은 “일단 원작을 너무 재밌게 봤다. 제가 맡은 이탕이라는 캐릭터도 약간 배우로서 한번 잘해보고 싶은 욕심도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왠지 제가 잘할 것 같다는 생각도 있었고 그래서 뛰어들게 됐다. 선배님, 감독님과 같이 할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해서 바로 달려들었다”고 설명했디.

손석구는 “저도 대본 처음에 받고, 벌써 온라인 댓글에 어떻게 제목을 읽는지 여쭤보는 분들이 많더라. 저는 웹툰을 잘 모른다. 알고보니 이게 레전드 작품이라고 하더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관심을 갖게 됐고, 정말 결정하게 된 계기는 ‘타인은 지옥이다’를 보면서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 그때 감독님 이야기를 했고, 이 작품 연출을 감독님이 하신다고 해서 출연을 결심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현실 밀착형 스토리와 심리묘사가 압권인 원작의 매력을 업그레이드, 장르적 쾌감을 한층 극대화할 제작진의 의기투합과 함께 ‘색이 확실한 배우’ 최우식, 손석구, 이희준이 참여해 공개전부터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살인자ㅇ난감’은 오는 9일 공개된다. 

[사진] 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cykim@osen.co.kr


김채연(rumi@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