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푸틴 6년간 소득이 '10억원'…자동차는 1960년대 소련제

러 중앙선관위, 후보 재산 정보 공개

푸틴 6년간 소득이 '10억원'…자동차는 1960년대 소련제
러 중앙선관위, 후보 재산 정보 공개

(모스크바=연합뉴스) 최인영 특파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 6년간 약 10억원을 벌었다고 신고했다고 39일(현지시간) 인테르팍스 통신이 보도했다.
러시아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공개한 대통령 후보 정보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2017∼2022년 소득이 6천759만1천875루블(약 10억370만원)이라고 신고했다.
오는 3월 15∼17일 열리는 러시아 대통령 선거에서 5선에 도전하는 푸틴 대통령은 전날 중앙선관위에 무소속 후보로 정식 등록됐다. 대선 후보는 선거 연도 이전 6년간의 소득과 재산 정보를 공개해야 한다.
푸틴 대통령은 상트페테르부르크 소재 소형(77㎡) 아파트 1채와 18㎡ 크기의 차고 1개를 소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보유한 자동차는 소련 시절 생산된 1960년형 가즈 M21과 1965년형 가즈 M21, 2009년형 라다 니바 등 총 3대다. 1987년 생산된 스키프 트레일러 1대도 소유했다.



푸틴 대통령은 총 10개의 은행 계좌에 총 5천441만6천604루블(약 8억800만원)과 상트페테르부르크 PJSC 은행 주식 230주를 보유하고 있다. 모스크바 거래소에서 이 주식은 주당 280.49루블이다.
선관위는 또 푸틴 대통령이 모스크바에 153㎡ 규모 아파트 1채와 상트페테르부르크에 18㎡ 규모 주차장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권리도 갖고 있다고 밝혔다.
일각에서는 푸틴 대통령의 숨겨진 자산이 더 있을 것이라는 추측도 나온다. 그가 호화 요트와 리조트, 자가용 비행기 등을 소유했다는 주장이 제기되기도 했다.
서방 국가들은 2022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특별군사작전' 이후 제재를 위해 푸틴 대통령의 추가 자산을 확인하려고 노력하고 있지만, 실제 소유주를 증명하기 어려워 성과를 내지 못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러시아전국민동맹당 대표로 대선 출마를 선언했던 세르게이 바부린 후보는 이날 출마를 철회하고, 푸틴 대통령을 지지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사퇴는 내 인생에서 가장 어려운 선택이었다"며 "지금은 러시아와 모든 정치 세력이 푸틴 후보를 중심으로 단결해야 한다. 애국 세력의 분열이 있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abbi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최인영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