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공성하, 박신혜박형식 재회 연결고리→윤박과 첫 만남까지 강렬 인상(‘닥터슬럼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서정 기자] ‘닥터슬럼프’의 배우 공성하가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하며 주말 밤 안방극장의 문을 두드렸다.

지난 27일 첫 방송된 JTBC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연출 오현종, 극본 백선우)에서 공성하는 남하늘(박신혜 분)의 절친이자 산부인과 마취과 의사 ‘이홍란’ 역을 맡아, 감정을 확실히 전달하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공성하는 하늘의 대학 동기이자 마취과 의사인 당찬 성격의 ‘이홍란’ 캐릭터로 처음 등장했다. 마음 터놓을 사람 하나 없던 하늘에게 처음이자 유일한 친구가 되어준 홍란은 하늘이 자신의 눈앞에서 정신을 잃자 그대로 도로에 뛰어들어 하늘을 보호했다. 이내 경찰을 향해 “저 의삽니다! 저 앞, 병원 응급실에 연락 부탁합니다”라며 침착하게 상황을 해결했고, 온 신경이 하늘에게 쏠리면서도 의사로서 책임감 있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2회 방송에서 공성하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이홍란’ 이미지를 다채롭게 그려내 보는 이들의 몰입도를 높였다. 극 중 홍란은 하늘의 집 옥탑방 공인 중개에 나섰고 그 덕분에 여정우(박형식 분)가 옥탑방에 살게 되면서 두 사람의 우연치 않은 만남에 있어 연결고리 역할을 했다. 이후 홍란은 하늘이 정우와의 재회에 당황해하며 이야기를 털어놓자 “난 네 첫사랑 이야기 계속 더 듣고 싶은데”라고 말하는 등 장난스럽게 맞받아쳤다. 이 장면에서 공성하는 말투, 눈빛, 표정 등 솔직하고 털털한 성격의 캐릭터가 지닌 면면을 리얼하게 표현해냈다.



또한 동료 의사 빈대영(윤박 분)과 처음으로 마주친 홍란의 모습은 또 다른 인연의 시작을 예고했다. 홍란은 동료 의사들 사이에서 하늘이 동료 교수를 들이받고 의사를 그만뒀다는 이야기가 돌자, 급히 뛰쳐나가던 중 대영과 부딪혔다. 잠시 스쳐 지나갔지만, 대영과의 만남은 향후 얽히고설킬 이들의 사연에 관심을 집중시키며 극적 흥미를 유발했다. 이어 하늘의 집으로 향한 홍란은 하늘에게 친구로서 일침을 가했고 여기서 공성하는 속상해하지만, 친구의 현실을 일깨워주기 위해 할 말 다 하는 홍란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내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시켰다.

이렇듯 공성하는 방송 첫 주부터 탄탄한 연기력으로 이홍란의 매력을 제대로 살려내며 존재감을 부각시켰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닥터슬럼프’ 영상 캡처


강서정(kangsj@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