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엔믹스, 태연 꺾고 생애 첫 '인기가요' 1위..ITZY 유나도 환호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소영 기자] 엔믹스가 음악 방송 1위 트로피를 추가했다. 

28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SBS ‘인기가요’에서 엔믹스가 신곡 ‘대시’로 1월 마지막 주 1위를 차지했다. ‘비의 랩소디’의 임재현, ‘투 엑스’의 태연을 꺾고 생애 첫 ‘인기가요’ 1위에 올랐다. 

트로피를 받은 엔믹스는 “저희가 데뷔하고 처음으로 ‘인기가요’에서 1위를 했다. JYP분들 너무 감사하다. 팬들 사랑해요. 너무 고마워요. 우리 위해서 밤낮으로 고생하는데 너무 감사하다. 팬들 최고”라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옆에 있던 있지 유나도 격한 축하를 보냈다. 

1위곡 'DASH'는 엔믹스만의 독자적인 'MIXX POP'(믹스 팝) 장르의 노래로 다이내믹한 전개가 매력적이다. 발매 직후 멜론 톱 100과 핫 100 차트에 진입하는 것은 물론 국내외 음원 사이트와 각종 음악 방송에서 멋진 성적을 기록하고 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김재환은 새 싱글 ‘Ponytail’로 돌아왔다. 이 곡은 펑키한 브라스 사운드와 그루비한 리듬이 조화로운 펑크 팝 장르의 댄스곡이다. 김재환과 히트곡 메이커 박우상 프로듀서가 힘을 합쳐 완성도를 높였으며, 첫눈에 반한 이성에게 마음을 얻고 싶어하는 메시지를 가사에 담았다.

김재환과 함께 컴백 인사를 건넨 이는 워너원 동기 이대휘와 박우진이 속한 AB6IX다. 타이틀곡 ‘GRAB ME’는 청량한 팝 락 댄스 장르의 곡으로 멤버 이대휘가 작사에 참여한 만큼 하이라이트 부분의 가사만으로도 팬들에게 큰 감동을 자아냈다.

‘세븐틴 동생 그룹’ TWS는 멋진 데뷔 무대를 치렀다. 타이틀곡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는 강렬한 드럼에 짜릿한 기타, 신스 사운드가 가미된 하이브리드 팝(Hybrid pop) 장르의 곡이다. 첫 만남의 설렘 속에 마주한 막연함을, 앞으로 함께할 빛나는 나날들에 대한 기대로 극복하는 이야기를 담아 기분 좋은 감상을 안긴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김재환, 류지현, 설아(우주소녀), 씨스타19(SISTAR19), CIX(씨아이엑스), AB6IX (에이비식스), NMIXX, YENA(최예나), ALL(H)OURS(올아워즈), EVNNE, ITZY, TWS, tripleS Aria, POW, H1-KEY(하이키), 후이(HUI)가 출연해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comet568@osen.co.kr

[사진] 인기가요


박소영(comet568@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