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깐죽포차' 김민아X이가령, 알바 첫날부터 텐션↑ "오픈 이래 분위기 최고"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깐죽포차’에 전 기상캐스터 김민아, 배우 이가령과 박원우, 곽상원, 이찬 작가가 총출동한다.

27일(오늘) 오후 8시 20분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깐죽포차’(제작 래몽래인) 7회에서는 사장 최양락과 직원 이상준, 유지애가 스페셜 알바 섭외에 직접 나선다.

첫 번째 스페셜 알바생인 전 기상캐스터 출신 김민아는 이상준과의 친분을 드러내며 첫 인사부터 심상치 않은 존재감을 드러낸다. 특히 김민아는 최양락과 비슷한 주량을 공개하는 등 솔직 발랄한 면모를 보여준다.

두 번째 스페셜 알바로 등장한 배우 이가령은 손수 앞치마를 준비하는 등 시작부터 열정적인 모습을 보이고, 최양락은 김민아, 이가령의 역대급 텐션에 “오픈 이래 분위기 최고”라면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간다.



한편 최양락의 특별한 초대 손님으로 스타 작가 박원우와 곽상원, 이찬이 방문한다. 먼저 ‘복면가왕’, ‘미스터리 듀엣’, ‘쇼킹 나이트’, ‘오빠시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한 박원우 작가는 히트작인 ‘복면가왕’의 비하인드 에피소드를 대방출한다. 여기에 ‘복면가왕’에 출연해 본 이상준의 생생한 경험담까지 공개된다고 해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특명 아빠의 도전’부터 ‘스타주니어쇼 붕어빵’, ‘라디오스타’ 등 여러 분야에서 스타를 발굴한 ‘섭외의 달인’ 곽상원 작가는 연예인 섭외 노하우를 대방출하고, 이찬 작가는 KBS 27기 공채 개그맨에서 드라마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 작가로 변신하게 된 뒷이야기를 전한다.

/nyc@osen.co.kr

[사진] '깐죽포차'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