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0명에 3천만원씩 쏜다"…美유튜버 中상륙에 '뜨거운 관심'

"10명에 3천만원씩 쏜다"…美유튜버 中상륙에 '뜨거운 관심'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미국 유명 유튜버 '미스터비스트'(MrBeast)가 중국에 상륙하면서 무작위로 10명을 추첨해 3천만원씩 증정하는 행사를 벌이자 중국 누리꾼이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6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스터비스트는 지난 22일 중국판 유튜브로 불리는 비리비리(Bilibili)를 통해 중국 공식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무작위로 10명을 뽑아 2만5천달러(약 3천300만원)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펼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해당 현금 경품 이벤트 내용을 리포스팅하고 자신의 엑스(X·옛 트위터) 계정을 팔로우하는 이들 중에서 10명을 무작위로 뽑겠다고 알렸다.
중국에서는 가상사설망(VPN)을 이용하지 않으면 엑스에 접속할 수 없음에도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에서는 해당 경품 소식이 '무료 복권'이라 불리며 빠르게 퍼져나갔다.
한국시간으로 26일 오전 3시 32분에 마감되는 해당 행사는 전날 저녁 350만개 이상의 리포스팅과 210만개 이상의 '좋아요'를 기록 중이다.
본명이 지미 도널드슨인 미스터비스트는 세계적으로 구독자가 2억명이 넘으며, 순자산은 5억달러(약 6천700억원)로 추산된다.


그는 넷플릭스 인기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을 실제로 개최하는 등 사치스럽고 화려하며 대담한 이벤트와 영상으로 화제를 모은다.
prett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윤고은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