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웡카' 휴 그랜트, 초콜릿 훔치는 주황색 얼굴의 소인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보라 기자] 전세계 영화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휴 그랜트가 신작 '웡카'를 통해 파격 변신에 나섰다.

'노팅 힐' '브리짓 존스의 일기' '어바웃 어 보이' '러브 액츄얼리' 등 영국의 대표 배우 휴 그랜트가 '웡카'로 돌아온다. '웡카'(감독 폴 킹, 수입배급 워너브러더스 코리아㈜)는 가진 것은 달콤한 꿈과 낡은 모자뿐인 윌리 웡카(티모시 샬라메)가 세계 최고의 초콜릿 메이커가 되기까지 놀라운 여정을 그린 스위트 어드벤처.

1994년 개봉한 영화 '네번의 결혼식과 한번의 장례식'을 통해 스타덤에 오른 후 '노팅 힐'에서 세계적인 스타와 사랑에 빠진 서점 주인 윌리엄, '브리짓 존스의 일기' 시리즈의 초절정 바람둥이 다니엘을 비롯해 '어바웃 어 보이' '러브 액츄얼리'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등 지금까지 회자되는 수많은 작품에 출연, 세계적인 명성과 함께 ‘로코 장인’이라는 수식어를 얻게 된 휴 그랜트. 우아한 영국식 액센트와 부드러운 눈빛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던 그가 신작 '웡카'를 통해 지금껏 본 적 없는 파격 연기 변신을 보여줬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웡카'에서 휴 그랜트는 팀 버튼 감독의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에서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신스틸러 움파 룸파 역을 맡았다. 웡카의 천적이자 그가 만든 초콜릿을 호시탐탐 노리는 작은 도둑 움파 룸파로 분한 휴 그랜트는 주황색 피부와 초록색 머리, 무릎까지 오는 작은 키의 인물로 변신, 작지만 커다란 존재감을 과시하며 극에 색다른 재미를 안긴다.

'패딩턴 2'에 이어 '웡카'를 통해 휴 그랜트와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된 폴 킹 감독은 “움파 룸파를 떠올렸을 때 휴 그랜트의 목소리가 맴돌았다”며 운명적인 캐스팅 비하인드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폴 킹 감독은 “그는 재미있고 개구쟁이 같은 면이 있어서 로알드 달의 세계에 아주 자연스럽게 녹아들었다”고 전해 티모시 샬라메와 환상의 티키타카를 선보일 휴 그랜트의 유쾌한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전세계 흥행 돌풍에 이어 국내 전체 예매율 1위에 등극, 2024년 새해 극장가 접수를 예고한 '웡카'는 오는 1월 31일(수) 전국 극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영화 스틸사진


김보라(purplish@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