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단독] 한예슬, 복귀 예정작 '서울에 여왕이 산다' 사실상 제작 무산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보라 기자] 배우 한예슬이 출연을 검토 중이었던 새 드라마 ‘서울에 여왕이 산다’(가제)의 제작이 사실상 무산됐다.

25일 OSEN 취재 결과 ‘서울에 여왕이 산다’는 공개 및 방송될 편성을 받지 못해 사실상 제작이 무산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에 여왕이 산다’는 1등에 목숨을 거는 패션지 수석기자 남달라의 일과 사랑을 그린 작품. 한예슬은 매일을 전투처럼 사느라 헝클어진 머리에 스스로를 돌보지 못한 채 살아가는 패션지 수석 기자 남달라 역을 제안받은 상태였다. 

또한 배우 이현욱은 아버지의 권유로 패션지 사장으로 부임하는 이서진 역할을 검토 중이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서울에 여왕이 산다’의 4회 분량까지 대본이 완성됐지만 투자부터 편성까지 이뤄지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드라마 ‘닥터 로이어’(2022), ‘해치’(2019), ‘마을-아치아라의 비밀’(2015), ‘대풍수’(2012), ‘아내가 돌아왔다’(2009) ‘일지매’(2008), ‘무적의 낙하산 요원’(2006), ‘대박가족’(2002) 등을 선보였던 이용석 PD가 연출을 맡을 예정이었다.

한편 한예슬은 지난 2019년 방송된 드라마 ‘빅이슈’로 시청자들을 만났으며, 현재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 중이다.

/ purplish@osen.co.kr

[사진] OSEN DB


김보라(purplish@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