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팽현숙♥최양락 딸, 영어교수..이상준 "누구 닮았냐" 유전자 의심('깐죽포차')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나연 기자] ‘깐죽포차’의 팽현숙이 고생하는 직원들을 위해 아침 식사를 차린다.

오는 27일(토) 저녁 8시 20분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깐죽포차’(제작 래몽래인) 7회에서 팽현숙은 포차 오픈 전 직원들이 하루를 든든하게 보낼 수 있도록 정성 가득한 아침 밥상을 준비한다.

엄마의 손맛이 담긴 팽현숙의 아침 밥상에 감동한 이상준과 유지애는 뜨끈한 북엇국에 푹 빠진다. 원조 북엇국 마니아 최양락 역시 포차 메뉴에 추가하자며 극찬을 아끼지 않는다고. 이에 팽현숙은 36년 차 북엇국 장인이 될 수밖에 없었던 ‘웃픈’ 에피소드를 대방출한다.

한편 이상준은 팽현숙이 ‘북엇국 맛있게 먹는 법’을 전수하자 토를 다는 등 아침부터 팽현숙의 심기를 건드린다. 애써 아침 식사를 이어가던 팽현숙은 오이고추를 씹으며 갑자기 엉뚱한 영어 단어를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



옆에 있던 최양락과 이상준은 팽현숙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깐죽거려 웃음을 자아낸다. 영어에 한 맺힌 팽현숙은 “딸이 영어 교수야. 딸이 쓰라 그랬어”라고 울분을 토하고, 이상준은 팽락부부의 딸이 영어 교수라는 말에 “누구 피를 닮은 겁니까? 두 분 다 영어를 아예 못하시는 것 같은데”라며 팽락가족의 유전자까지 의심한다고.

팽현숙이 36년 차 북엇국 장인이 될 수밖에 없었던 ‘웃픈’ 에피소드는 오는 27일(토) 저녁 8시 20분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깐죽포차’ 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MBN


김나연(delight_me@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