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살인자ㅇ난감' 최우식손석구이희준, '숨멎 추격' 스틸 공개 "캐릭터가 장르"

 

[OSEN=최이정 기자] 우연히 살인을 시작하게 된 평범한 남자와 그를 지독하게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살인자ㅇ난감'이 최우식, 손석구, 이희준의 강렬한 연기 시너지를 기대케 하는 보도스틸 17종을 공개했다. 어쩌다 악인 감별 능력을 각성한 이탕(최우식)과 기묘한 살인사건을 파헤치는 형사 장난감(손석구), 그리고 의문의 추격자 송촌(이희준)이 벌이는 예측 불가한 추적이 숨 막히게 펼쳐진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시청자들을 매 순간 딜레마에 빠뜨릴 이탕, 장난감, 송촌의 범상치 않은 아우라로 시선을 빼앗는다. 우발적 살인 후 혼란에 빠진 이탕, 집을 나와 거리를 헤매는 그의 위태로운 얼굴은 무료하고 평범한 일상을 송두리째 뒤흔든 격변을 짐작게한다. 점퍼에 새겨진 ‘히어로즈’ 로고는 그가 선택한 운명을 더욱 궁금하게 한다. 이탕에게서 수상함을 감지한 장난감 형사의 예사롭지 않은 눈빛도 포착됐다.

무엇보다 이탕에게 총구를 겨누는 날 선 장난감의 모습은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그런가하면 이탕과 장난감 형사를 쫓는 송촌의 광기는 소름을 유발한다. 거칠고 기괴한 얼굴은 무자비한 면모, 그리고 그가 지나온 험난한 시간을 짐작게한다. 비틀린 신념을 가진 송촌의 등판과 함께 사건은 걷잡을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간다고. 과연 전직형사 송촌이 왜 이탕과 장난감 형사를 쫓는 것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뜨겁게 부딪힐 최우식, 손석구, 이희준의 시너지는 단연 최고의 관전 포인트다. 이창희 감독은 “굉장히 어울리지 않은 것들의 조합이 흥미롭다”라면서 “캐릭터가 곧 장르다. 세 캐릭터가 서로 다른 장르를 보여준다. 이탕의 판타지, 장난감의 추리극, 그리고 송촌의 누아르가 부딪히면서 기묘하고 강렬한 시너지를 불러 일으킨다.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색다른 스릴러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차별점을 강조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또 개성 강한 캐릭터에 자신만의 색을 확실히 입힌 최우식, 손석구, 이희준에 대한 절대적 신뢰도 드러냈다. 이창희 감독은 “인간적 몰입이 중요한 ‘이탕’은 최우식 배우밖에 답이 없다고 생각했다. 역시 선택은 틀리지 않았고, 촬영하면서 그 매력에 또 한번 반했다. 손석구 배우는 굉장히 통찰력이 깊은 배우다. 많은 의견을 나누며 ‘장난감’ 캐릭터의 빈틈을 잘 메꾸어 나갔다. 이희준 배우 역시 다른 배우를 생각할 수 없이 대체 불가한 ‘송촌’을 탄생시켰다. 캐릭터를 디벨롭하는 과정이 즐거웠다”라고 극찬했다. 

한편 '살인자ㅇ난감'은 파격적인 스토리텔링으로 연재 당시 센세이션을 일으킨 꼬마비 작가의 동명 웹툰이 원작으로,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영화 '사라진 밤' 등을 만든 이창희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2월 9일 넷플릭스에서 공개.   

/nyc@osen.co.kr

[사진] 넷플릭스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