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신한은행, 하나원큐전 59-57 신승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이인환 기자] 시소게임 끝에 신한은행이 웃었다.

인천 신한은행 에스버드는 24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 4라운드 부천하나원큐전에서 59-57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신한은행은 5승 15패를 기록했다. 반면 하나원큐는 연패 기록이 3경기로 늘어나면서 7승 13패에 그쳤다.

기대 이하의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는 두 팀은 1쿼터부터 치열햇다. 신한은행이 달아나자 하나원큐가 따라붙었다. 하나원큐는 연속 8득점으로 경기를 뒤집은 기세를 이어서 1쿼터를 21-19로 리드한 채 경기를 마무리했다.



2쿼터도 하나원큐의 흐름이 좋았다. 김정은의 외곽포와 양인영이 안정적으로 득점하면서 조금씩 점수를 벌려갔다. 전반전은 하나원큐가 32-27로 앞선 채 마무리됐다.

후반전은 터닝 포인트였다. 3쿼터 들어와서 신한은행은 김정은의 자유투 2구 성공과 김시온의 3점포로 10점 차까지 점수를 벌렸다.

이 기세는 4쿼터도 이어졌다. 신한은행은 강계리와 김소니아가 득점 레이스를 주도하면서 빠르게 달아났다. 하나원큐도 전열을 정비해서 김애나, 구슬과 김시온의 외곽포로 점수를 좁히면서 2점 차까지 따라 붙었다. 하지만 추가 득점을 넣지 못하면서 경기는 그대로 마무리됐다.

/mcadoo@osen.co.kr

[사진] WKBK 제공.


이인환(mcadoo@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