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브랜딩인성수동' 김지은, 적이 많아 위험한 여자..숨 막히는 로맨스릴러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장우영 기자] LG유플러스의 ‘STUDIO X+U’가 제작하는 새로운 MZ 로맨스릴러 드라마 ‘브랜딩 인 성수동’이 김지은과 로몬의 ‘대환장’ 티저 영상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23일 공개된 ‘브랜딩인성수동’ 티저는 시작 장면부터 인턴으로 뒤늦게 입사하게 된 소은호(로몬)가 “저 강나언 선배 하나 보고 이 회사까지 왔다고요”라며 ‘최연소 팀장’ 강나언(김지은)에게 격한 반응을 보이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과거 소은호는 캠퍼스에서 만난 강나언과 셀카를 찍으며 꿈에 그리던 이상형 선배에게 직진했다. 그러나 강나언은 그저 무뚝뚝한 표정을 유지했다.

과거에 만났던 두 사람이 ‘성수 에이전시’에서 함께 회사 생활을 하게 된 가운데, 강나언의 입사동기 도유미(양혜지)는 “두 사람 소문 많았잖아. 인턴과 팀장의 혐관 로맨스라고...”라며 의혹을 제기했다. 그러나 성공 외에는 관심이 없는 ‘워커홀릭’ 강나언은 “로맨스 아니고 그냥 혐오”라고 소은호와의 관계를 정의했다. 또 쓸모없으면 내팽개치는 ‘악마 팀장’이라는 평판답게, 강나언은 “넌 해고야”라며 소은호를 매몰차게 내쳤다.

그러나 이어진 장면에서 두 사람의 영혼은 뒤바뀌어 있었고, 속에 무표정의 소은호가 벌벌 떠는 강나언을 향해 “데시벨 낮춰, 소은호...”라고 말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에 강나언은 “설마 선배예요? 아니 어떻게 영혼이 바뀌어요?”라며 호들갑을 떨어, 두 사람의 ‘같은 얼굴 다른 영혼’을 보는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카리스마 넘치던 강나언 속에 허당미 가득 소은호가 들어간 능청스러운 모습은 보는 이들을 조마조마하게 했다. 강나언의 얼굴을 한 소은호는 “저 강팀장 아닙니다!”라고 온 회사에 다 들리게 소리쳐, 두 사람의 ‘대환장’ 오피스 라이프가 어떻게 굴러갈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커진다.



한편, 티저 영상의 마지막에는 정체모를 괴한이 강나언을 붙잡고 입까지 막아버리며 위협하는 충격적인 장면이 담겼다. 또 “나언 팀장님도 고민이 있을까?”라는 말에, “있지...적이 많은 거”라고 답하는 누군가의 목소리도 공개됐다. 성공을 향해 직진하는 만큼, 자신을 노리는 적도 많아 순탄치 않은 강나언이 누구의 음모로 ‘위기’에 몰린 것인지, 예측불허의 스토리가 예고돼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까칠한 마케팅 팀장 강나언과 댕댕미 넘치는 인턴 소은호의 영혼이 바뀌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관계 역전 로맨스릴러 드라마 ‘브랜딩인성수동’은 오는 2월 5일 밤 12시 U+모바일tv에서 공개된다. /elnino8919@osen.co.kr


장우영(elnino8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