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옥문아' 폐지한 KBS, '살림남' 시간대 변경..이천수 고부갈등 소환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소영 기자] 오는 24일(수)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에서는 희야 여사와 심하은이 고부 갈등을 빚는다.

이날 이천수는 어머니 희야 여사의 부름에 봉사 공연장에 동행한다. 이천수는 얼떨결에 무대에 올라 노래까지 부르게 돼 난처해한다.

공연 후 희야 여사는 이천수에게 "다른 집 며느리들은 공연 보러 오더라. 하은이에게는 먼저 전화해도 안 받는다"라며 며느리에 대한 불만을 털어놓는다.

마음이 무거워진 이천수는 집으로 돌아와 심하은에게 엄마한테 잘 하라며 화를 내고, 그동안 쌓인게 많았던 심하은 또한 "나도 그동안 우리 어머니니까 참고 산 거야"라며 폭발하고 만다. 중심을 잘 지키라는 심하은의 말에 중간에서 과부하가 온 이천수는 "두 사람 때문에 죽을 것 같다"라며 집을 박차고 나가 분위기는 더욱 살벌해진다. 



특단의 조치가 필요한 상황, 이천수는 심하은을 무작정 데리고 본가를 찾는다. 이천수는 "나 통해서 이야기하지 말고 당사자들끼리 직접 해라"라며 대화의 장을 마련한다. 그러나 소통의 부재로 인한 오해들만 속속 터져 나오면서 결국 심하은은 눈물을 보이는데.

제대로 된 대화도 못해보고 상황만 악화된 가운데, 희야 여사와 심하은의 고부 갈등은 해결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KBS 2TV '살림남'은 오는 24일(수)부터 한 시간 빠른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제공


박소영(comet568@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