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머스크-하팍로이드 새 해운동맹…HMM 속한 동맹 타격

내년 2월 시작…세계 해운동맹 급속 재편 예상

머스크-하팍로이드 새 해운동맹…HMM 속한 동맹 타격
내년 2월 시작…세계 해운동맹 급속 재편 예상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기자 = 세계 10대 컨테이너선사인 머스크와 하팍로이드가 내년 2월부터 새로운 해운동맹을 맺기로 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최근 예멘 친이란 반군 세력 후티의 민간선박 공격에 따른 홍해 물류 대란이라는 돌발 변수가 생기긴 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기간 운송 호황이 끝나고 업계가 선박 과잉과 급격한 운임 하락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제미나이 협력'(Gemini Cooperation)으로 명명된 이 협약은 효율성을 높이고 두 회사의 탈(脫) 탄소 노력에 속도를 내기 위한 목적이다.
머스크와 하팍로이드가 각각 6대4의 비율로 참여해 선박 총 290척이 협력 사업에 활용된다.
머스크는 선박 740척을 보유하고 있고 하팍로이드 보유 규모는 264척이다.


이에 따라 글로벌 해운동맹의 급속한 재편이 예상된다.
하팍로이드는 한국 HMM과 싱가포르 오션네트워크익스프레스, 대만 양밍이 참여 중인 '디 얼라이언스'(THE Alliance)에서 탈퇴할 것으로 보인다.
이 동맹의 기한은 내년 1월 말이다.
앞서 머스크는 MSC와 '2M 동맹'이 내년 1월 끝난다고 밝혔다.
디 얼라이언스와 2M은 현재 세계 양대 해운동맹이다. 세번째는 CMA-CGM과 코스코그룹, OOCL, 에버그린으로 구성된 '오션 얼라이언스'다.
해운동맹은 영업은 따로 하지만, 화물 수송은 동맹 소속 해운사들이 공동으로 나눠서 하는 것이다.
anfour@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봉석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