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이들 인지 발달, 장내 미생물과 연관 있어"

"아이들 인지 발달, 장내 미생물과 연관 있어"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장내 특정 미생물이 아이들의 인지 발달과 연관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웰즐리(Wellesley) 대학의 반야 클레팍-세라이 생명과학 교수 연구팀이 '환경이 아동 건강에 미치는 영향'(ECHO) 연구의 일환으로 진행된 동일집단 연구(RESONANCE) 대상 아동 381명(생후 18개월~10세)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MedicalXpress)가 2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이 아이들이 10세가 될 때까지 연령 적합 인지기능 평가를 여러 차례 시행했다. 평가 1주일 전에 분변 샘플을 채취해 장내 미생물 집단에 대한 분석도 진행했다.
전체적으로 나이가 올라가면서 장내 미생물 집단이 더욱 다양해진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와 함께 생후 18개월이 되면서부터는 장내 미생물의 다양성과 장 건강에 필수적인 영양소인 단쇄 지방산 대사가 인지기능 평가 점수와 상당한 연관성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알리스티페스 오베시(Alistipes obesi)와 블라우티아 웩슬레라레(Blautia wexlerae) 같은 미생물들이 다양해지고 유박테리움 엘리겐스(Eubacterium eligens)와 피칼리박테리움 프로스니치(Faecalibacterium prausnitzii) 같은 단쇄 지방산 분비 종들이 많아지면서 인지기능 점수가 올라갔다.,


반면 인지기능 성적이 낮은 아이들은 루미노코쿠스 그나부스(Rumonococcus gnavus) 같은 미생물들이 많았다.
이 결과는 소아기 장 건강의 중요함을 보여주는 것이며 따라서 어려서부터 식생활과 생활 습관 관리가 필요하다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최근 장내 미생물이 자폐 스펙트럼 장애, 알츠하이머 치매, 파킨슨병, 우울증 등 신경 발달 장애와 연관이 있다는 연구 결과들이 나오고 있다.
이는 장과 뇌 사이에 신호 전달 경로가 존재한다는 장-뇌축(gut-brain axis) 이론을 뒷받침하는 것이다. 장-뇌축 이론은 장내 박테리아의 세포에서 떨어져 나온 부산물들이 혈액을 타고 돌면서 뇌 기능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다.
장-뇌축은 최근 민감한 연구 분야 중 하나로 떠오르고 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과학진흥협회(AAAS) 학술지 '과학 발전'(Science Advances) 최신호에 발표됐다.

skh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한성간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